• 2020.9.24 (목)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금융
[SR경제&라이프] 금감원, 미지급 개인연금 728억원…"상속인 수령 안내"
  • 전근홍 기자
  • 승인 2020.09.16 14:37:42
  • 댓글 0
ⓒ금융감독원

[SR(에스알)타임스 전근홍 기자] 상속인이 찾지 않은 미지급된 개인연금 보험금이 728억 원(3,525건)에 달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금융감독원은 해당 당사자들에게 우편발송을 통한 적극적 안내를 통해 지급받을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16일 금감원은 지난 8월 보험사에 ‘상속인 금융거래 조회서비스’ 신청정보(사망자 37만건)를 제공해 사망자가 가입한 개인연금보험 등이 있는지를 조사했다고 밝혔다.

조사대상건(37만건) 중 사망자가 가입·유지 중인 개인연금보험 계약은 총 8,777건이었으며 이중 상속인이 찾아가지 않은 계약은 3,525건, 미지급된 보험금은 총 728억 원으로 집계됐다. 건당 평균 2,000만 원 꼴이다.

금감원은 총 2,924명(1만 원 이하 제외, 동일인이 2건 이상 계약한 경우 반영)의 상속인에게 수령 안내 우편을 오는 18일까지 발송하기로 했다. 우편으로 진행하는 이유는 전화 안내 시 보이스피싱 사기 우려가 있기 때문이다.

우편을 받았을 경우 상속인 전원의 동의를 받은 대표상속인 또는 상속인 전원이 보험사 지점 등에 내방해 상속관계 확인 서류(가족관계증명서 등)를 제출하고 지급 신청을 하면 된다.

대표상속인의 내방이 어렵다면 각 상속인이 본인의 상속지분을 입증하는 서류를 제출해 확인되는 경우 상속지분에 해당하는 연금액을 받을 수 있다. 특히 연금지급 개시일 이전에 사망한 경우는 연금이 아닌 사망 당시 적립액 등(사망보험금 포함)을 받을 수 있으므로, 우편안내를 받으면 반드시 보험사에 문의해봐야 한다.

전근홍 기자  jgh2174@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근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SR경제&라이프] 상반기 금융지주 순이익 11%↓…대손충당금 적립 ‘영향’ icon[SR경제&라이프] 금융감독원 민원접수…올해 상반기 15% 증가 icon[SR경제&라이프] 카드 이용액 1년 새 '1조3천억' 감소…코로나19에 소비위축 영향 icon[SR경제&라이프] 신용대출 '열흘만' 1兆 폭증…금융당국, ‘영끌’ 규제 착수 icon[SR경제&라이프] 이동걸 산은 회장 연임, 업무 연속성 고려된 듯 icon[SR경제&라이프] 금융감독원, 과장 보험 상품명 시정 권고 icon[SR경제&라이프] 저축은행, 상반기 순익 최대치 경신…대출 확대에 이자이익↑ 영향 icon[SR경제&라이프] 금감원 ‘부동산 대출규제 위반’ 점검 시작 icon[SR경제&라이프] 코로나19 대출 영향…은행권 자본건전성 악화 icon[SR경제&라이프] 금융위, 고령층 대상 금융앱·상품출시 추진 icon[SR경제&라이프] 우리·하나은행, ‘라임 무역펀드’ 전액 배상 권고수용 icon[SR경제&라이프] 라임 무역금융펀드 판매사, 투자원금 전액반환 결정 icon[SR경제&라이프] 대부업체 끼고 LTV 규제 우회···금감원, ‘꼼수 주담대’ 제재 icon[SR경제&라이프] 윤석헌 “라임펀드 100% 배상 권고 수용 기대” icon[SR경제&라이프] KB국민은행, ‘예대율’ 규제 초과…예수금 확보 ‘고심’ icon[SR주간브리핑] 가계부채 1600조원·5G 자급제폰 LTE요금제 허용 icon[SR건설부동산] 코로나 장기화에 현금 쌓는 건설업계 icon[SR통신IT] SKT-DGB대구은행, 업계 최초 양자보안 모바일 뱅킹 선보인다 icon[SR경제&라이프] 금융위 “대형 금융사 정상화·정리제도 구체안 추진” icon[SR경제&라이프] 삼성·현대차 등 금융그룹, 이달 말 첫 통합공시 시행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