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3.2.6 (월)
사회적 책임 이끄는 종합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금융·증권
[SR경제&라이프] KB손보 3.5% 인상 확정…29일부터 줄인상 예고
  • 전근홍 기자
  • 승인 2020.01.13 15:48:04
  • 댓글 0
ⓒpixabay이미지

- KB손보, 29일부터 평균 3.5% 인상
- 삼성화재·현대해상·DB손보 등 2월 초 인상

[SR(에스알)타임스 전근홍 기자] KB손해보험이 오는 29일 자동차보험료를 3.5% 인상한다. 삼성화재, 현대해상, DB손해보험 등 다른 대형 손보사들도 내달 초부터 인상할 계획이다. 이들 손보사들의 인상률은 3.3~3.5% 수준으로 알려졌다.

13일 보험업계에 따르면 KB손해보험은 지난 10일 보험개발원이 진행한 자동차보험 인상 관련 요율검증 결과를 회신했다. 이에 자동차보험에 가입하는 신규 가입자와 갱신 가입자를 대상으로 보험료를 평균 3.5% 올릴 방침이다.

손보업계 실적하락의 주범으로 꼽히는 자동차보험 손해율은 지난해 11월말 누적기준 94.7%(적정손해율 77~78%)까지 치솟았다. 자동차보험 손해율의 영향으로 지난해 자동차보험 부문 영업적자는 1조5,000억 원을 넘어섰을 것으로 업계는 추산하고 있다.

이러한 상황에 업계와 금융당국은 5% 보험료 인상안을 두고 줄다리기를 벌여왔다. 적자 심화로 업계는 5%대 인상이 불가피하다는 입장을 밝혀왔다.

하지만 금융당국은 제도 개선에 따른 인하 효과(1.2%)를 반영해야 한다는 입장을 고수해왔다.

음주운전 사고부담금을 400만원에서 1500만원으로 올리고, 한방진료 등에 대한 진료수가 심사 절차와 기구 신설 등의 제도 개선을 추진 중인데, 이에 따른 인하효과가 발생할 수 있단 이유다.

손해보험업계 관계자는 “자동차보험은 의무보험 성격이기에 사실상 보험사 뜻대로 운용하기 어려운 측면이 있다”면서 “KB손보의 이번 인상을 보면 우량특약할인이 강화돼 우량 고객의 경우 기존 보험료보다 인하되는 경우도 있을 것이기에 보험료 인상을 부정적으로만 볼 순 없다”고 말했다. 

전근홍 기자  jgh2174@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근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SR경제&라이프] 박윤식 한화손보 대표, 3월 주총서 교체 전망 icon[인사] DB손해보험인사 icon[SR경제&라이프] 손보업계, 내년 '캐롯'과 '카카오삼성' 출범…‘디지털보험사’ 화두 icon[인사] DB손해보험, 임원 승진 및 이동 인사 icon[SR주간브리핑] '보험료 인상', '회장선출', '시공사 선정취소' icon[SR 2019 핫 뉴스-금융] 금융권, ‘내우외환’ 몸살…은행·보험·카드업계 7가지 키워드 icon[SR포커스] 삼성화재, 올 3분기 운용자산이익 손보업계 ‘최저’ icon[SR경제&라이프] “팔수록 손해” 자동차보험…내년 보험료 인상 ‘동상이몽’ icon[SR주간브리핑] 부동산 규제 종합 패키지 발표, '노조와해' 삼성 임원 구속 icon[SR경제&라이프] KB손보-서울대, 자율주행차 보험 관련 공동 연구 icon[SR경제&라이프] KB손보-뱅크샐러드, ‘KB다이렉트암건강보험’ 출시 icon[SR경제&라이프] 자동차보험 3% ‘인상’…할인특약 꼭 챙겨라 icon[SR경제&라이프] 외국계 손보사, 늘어가는 사업비…바닥 헤매는 시장점유율 ‘비상’ icon[SR경제&라이프] 삼성화재, 첫 노조설립…내부갈등 표면화 되나 icon[SR경제&라이프] 현대해상, '실적 한파'…지난해 당기순익 27.9% 하락 icon[SR경제&라이프]KB손보, `KB희망서포터즈` 14기 출범 icon[SR경제&라이프]손보사 지난해 순익 9500억 감소…자동차·실손보험 적자영향 icon[SR경제&라이프] DB손해보험, '질병심사 자동화' 시스템 도입 icon[SR경제&라이프] 사고 후 차량 ‘할증’ 피하려다…보험료 ‘폭탄’ 맞을 수도 icon[SR경제&라이프] DB손보, 18기 소비자평가단 발대식 개최 icon[SR경제&라이프] 현대해상, 정기주총·이사회서…조용일·이성재 신규대표 선임 icon[SR경제&라이프] 보험개발원, 카히스토리에서 침수차량 조회 서비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