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6.30 (목)
사회적 책임 이끄는 종합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SR산업] 경총 "기업규제 환경 부정적…기대감↓"
  • 최형호 기자
  • 승인 2022.02.18 18:02:06
  • 댓글 0
ⓒ한국경영자총협회

[SRT(에스알 타임스) 최형호 기자] 기업들은 올해 기업 규제 환경이 지난해보다 부정적으로 변할 것으로 전망하는 등 낮은 기대감을 나타냈다. 

18일 한국경영자총협회(경총)가 전국 10인 이상 1,112개 기업을 대상으로 '2022년 기업규제 전망조사' 결과에 따르면 기업규제 전망 지수(RSI)가 93.3으로 기준치(100)를 밑돌았다.

RSI는 향후 기업 규제 수준의 전망에 대한 사업체의 의견을 조사해 지수화한 체감 규제 전망 지표로, 전년과 동일한 수준을 의미하는 '100'을 기준으로 0에 근접할수록 규제 환경이 악화될 것으로 전망하는 기업이 많다는 것을 뜻한다. 반대로 100을 넘어 200에 가까울수록 기업 규제 환경이 개선될 것으로 전망하는 기업이 많음을 의미한다.

기업들은 올해 규제 환경을 부정적으로 전망하는 이유로 '대선 전후 포퓰리즘 정책 남발'(31.5%)과 '정부 규제개혁 의지 부족'(29.2%)을 많이 선택했다.

업종별로 보면 건설(73.4), 철강(77.5), 조선·해운(87.2), 자동차·자동차 부품(89.4) 순으로 낮았다.

반면 신산업 분야인 제약·바이오와 플랫폼 서비스 업종은 RSI가 모두 100을 넘어 규제 개선 전망이 긍정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경총은 이에 대해 규제샌드박스 도입과 규제 자유특구 활성화에 대한 기대감이 작용한 것으로 풀이했다.

기업 규모별로  300인 이상 기업의 RSI가 97.7로 가장 높았고 이어 50∼299인(91.9), 10∼49인(90.2) 순으로 낮아져 기업 규모가 작을수록 규제 환경을 부정적으로 전망하는 것으로 분석됐다.

아울러 경총은 중대재해처벌법, 주 52시간제, 최저임금, 환경 규제, 법인세 등 12개 주요 규제 이슈별로 기업의 부담을 평가하게 한 결과 전체 12개 업종 가운데 반도체, 철강, 조선·해운, 건설 등 8개 업종이 중대재해처벌법을 가장 부담이 큰 규제로 꼽았다고 전했다.

차기 정부에 바라는 규제 개혁 정책으로는 총괄 콘트롤타워 신설(52.0%)이 가장 많이 꼽혔다.

이형준 경총 고용·사회정책본부장은 "규제 이슈별로 최근 시행된 중대재해처벌법으로 인한 기업 부담이 가장 높게 예상돼 보완책 마련이 시급하다"며 "기업의 규제 리스크를 최소화하여 기업하기 좋은 환경을 만들겠다는 새 정부의 강력한 정책의지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최형호 기자  chh0580@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형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SR산업] 경총 "업종간 임금 격차, 한국 크고·일본 적고" icon[SR산업] 경총, 제2차 '중대재해 예방 산업안전포럼' 개최 icon[SR산업] 경총, 전경련 흡수통합 '내·외홍' icon[SR경제&라이프] 경총, ‘비종사 조합원의 사업장내 노조활동 관련 가이드’ 발표 icon[SR경제&라이프] 경총, '제33회 한국노사협력대상' 시상식 개최 icon[SR경제&라이프] 경총 "대기업, 올해 임금 인상 최소화 권고" icon[SR경제&라이프] 경총,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사면 건의서 제출 icon[SR산업] 손경식 경총 회장, 만장일치 3연임 성공…"불합리한 규제 개선" icon[SR산업] 손경식 경총 회장, 만장일치 3연임 성공…노조문제 등 숙제 여전 icon[SR산업] 경총 "기업 71%, 차기 정부서 '정책리스크' 완화될 것" icon[SR산업] 손경식 경총 회장 "국가 정책 제시하는 한국형 싱크탱크 필요" icon[SR산업] 경총 "최저임금 못받는 근로자, 322만명…역대 2번째" icon[SR산업] ILO 핵심협약 발효 눈 앞…경총 "노사관계 불균형 우려" icon[SR산업] 경총 "규제개혁 건의 수용률 10%도 안 돼…재검토 촉구" icon[SR산업] 경총 "尹정부, 기업하기 좋은 환경 조성해달라" icon[SR산업] MZ세대 '괜찮은 일자리' 조건…"워라벨·수도권·연봉 3천만원" icon[SR산업] 경총 "정년유지형 임금피크제 정당…연령차별 해당 안 돼" icon[SR산업] 경총 방문 추경호 "과도한 임금 인상 자제해야…경쟁력 유지 어려워"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