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8.14 (일)
사회적 책임 이끄는 종합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SR산업] 경총 "업종간 임금 격차, 한국 크고·일본 적고"
  • 최형호 기자
  • 승인 2022.02.06 16:45:38
  • 댓글 0
▲한·일·EU 업종 간 임금 격차. ⓒ경총

[SRT(에스알 타임스) 최형호 기자] 한국과 일본, 유럽연합(EU)에서 금융보험·전문 서비스·정보통신업(ICT)은 모두 고임금 업종인 반면 숙박·음식점업은 저임금업종에 속한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특히 고임금과 저임금 업종 간의 격차는 한국이 제일 커 임금 양극화 현상 심화가 우려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경영자총협회는 6일 이러한 내용을 담은 '한·일·EU 업종별 임금수준 국제비교' 분석 결과를 발표했다. EU의 경우 자료 입수가 어려운 국가를 제외하고 15개국만 비교 대상으로 삼았다고 경총은 전했다.

경총에 따르면 금융 및 보험업과 전문·과학 및 기술 서비스업, 정보통신업은 한국과 일본, EU에서 공통으로 3대 고임금 업종이었다.

특히 한국의 금융·보험업(7,373달러)은 EU(6,912달러)보다 6.7%, 일본(4,807달러)보다는 53.4% 임금이 높게 형성됐다.

반면 한국의 음식점업(2,704달러)은 EU(2,858달러), 일본(2,765달러)보다 임금이 낮았다.

국가별 임금수준 1위 업종의 임금을 ‘100’으로 가정했을 때, 숙박·음식점업(비교국 모두 임금이 가장 낮은 업종)의 임금수준은 한국이 ‘36.7’로 격차가 가장 컸고, EU ‘41.4’, 일본 ‘55.5’ 순으로 나타났다. 1~2위 업종 간 임금격차 역시 한국이 비교국 가운데 가장 컸다.

한국·일본·EU의 전(全) 산업 근로자 월 임금총액(초과급여 제외)은 한국이 4478.7달러로 EU(4534.5달러)와는 비슷하고, 일본(3785.8달러)보다는 월등히 높았다.

또한, 1인당 국내총생산(GDP) 대비 전 산업 평균 임금수준은 한국 118.5%, 일본 107.0%, EU(15개국 단순평균) 91.7% 순으로 나타나, 각국 경제수준을 반영한 임금수준은 한국이 가장 높은 것으로 분석됐다.

하상우 경총 경제조사본부장은 "경제 수준을 반영한 임금이 EU나 일본보다 한국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며 "생산성을 초과한 과도한 임금인상은 기업의 글로벌 경쟁력을 저해하고 임금 양극화 심화 같은 사회갈등으로 이어질 수 있다"고 말했다.

최형호 기자  chh0580@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형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SR주간브리핑] LG에너지솔루션 공모주 청약금 최대…CJ대한통운 파업 장기화 icon[SR산업] 경총, 제2차 '중대재해 예방 산업안전포럼' 개최 icon[SR산업] 경총, 전경련 흡수통합 '내·외홍' icon[SR경제&라이프] 경총, ‘비종사 조합원의 사업장내 노조활동 관련 가이드’ 발표 icon[SR경제&라이프] 경총, '제1차 ESG 경영위원회' 개최 icon[SR경제&라이프] 경총, “해고자·실업자 등의 사업장 내 조합활동 제한장치 필요” icon[SR산업] 경총 "기업규제 환경 부정적…기대감↓" icon[SR산업] 손경식 경총 회장, 만장일치 3연임 성공…"불합리한 규제 개선" icon[SR산업] 손경식 경총 회장, 만장일치 3연임 성공…노조문제 등 숙제 여전 icon[SR산업] 경총 "기업 71%, 차기 정부서 '정책리스크' 완화될 것" icon[SR산업] 손경식 경총 회장 "국가 정책 제시하는 한국형 싱크탱크 필요" icon[SR산업] 경총 "최저임금 못받는 근로자, 322만명…역대 2번째" icon[SR산업] ILO 핵심협약 발효 눈 앞…경총 "노사관계 불균형 우려" icon[SR산업] 경총 "규제개혁 건의 수용률 10%도 안 돼…재검토 촉구" icon[SR산업] MZ세대 '괜찮은 일자리' 조건…"워라벨·수도권·연봉 3천만원" icon[SR산업] 경총 "정년유지형 임금피크제 정당…연령차별 해당 안 돼" icon[SR산업] 경총 방문 추경호 "과도한 임금 인상 자제해야…경쟁력 유지 어려워"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