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7.6 (수)
사회적 책임 이끄는 종합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자동차
[SR자동차] ‘유지보다 청산이 더 낫다?’…쌍용차 ”사실과 다르다” 반박
  • 이두열 기자
  • 승인 2021.06.29 19:05:09
  • 댓글 0

한영회계법인, 최종 조사보고서 30 제출 예정…쌍용차, "인수자와 경영정상화 방안 마련할 것"

[SRT(에스알 타임스) 이두열 기자] 쌍용자동차는 자사의 회생절차 조사위원인 한영회계법인(이하 한영)이 ‘쌍용차의 청산가치가 약 1조원, 계속기업가치가 약 7,000억원’이라는 내용으로 지난 22일 법원에 제출한 중간보고서에 대해 반박 입장을 밝혔다.

쌍용차는 29일 “법원에 제출된 중간조사보고서는 인수합병(M&A) 성사 시 인수의향자의 사업계획 또는 시너지 관련 사항이 반영되지 않은 것”이라며 “계속기업가치는 어떤 연구 기관의 국내외 자동차 시장 전망치를 적용하느냐에 따라 그 결과치가 크게 달라질 수 있다”고 말했다.

또, "보고서 내용을 근거로 M&A 성사 여부나 청산 등을 언급하는 것은 전혀 의미가 없다"고 강조했다.

기업 회생절차 중인 회사는 법원이 선임한 조사위원이 실사를 거쳐 재무상태를 파악하고, 회생 가능성에 대한 내용의 조사보고서를 법원에 제출하게 된다.

쌍용차는 인가 전 M&A는 계속기업가치와 청산가치와는 무관하게 M&A를 통해 회사를 회생시키기 위한 방안으로 추진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쌍용차는 한영의 최종 조사보고서는 오는 30일 서울회생법원에 제출될 예정이며, 잠재 인수의향자와 협의해 경영정상화 방안을 마련하고, 자구계획의 원활한 이행으로 우려를 불식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쌍용차 관계자는 “한영 측에서도 일부 언론에 보도된 중간보고서 내용이 실제 수치와 다르고, 보도된 내용은 사실이 아니라고 밝혀왔다”고 강조했다.

ⓒ쌍용자동차

이두열 기자  headfever2210@gmail.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두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