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3.2.9 (목)
사회적 책임 이끄는 종합인터넷신문
HOME 지배구조 산업
[SR재계] 최태원 상반기 보수 38억원…하이닉스 급여 25억원은 반납
  • 이정우 기자
  • 승인 2021.08.17 18:43:25
  • 댓글 0
▲최태원 SK그룹 회장. ⓒSK그룹

[SRT(에스알 타임스) 이정우 기자]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올해 상반기 계열사로부터 총 38억원의 보수를 받은 것으로 타났다.

17일 SK와 SK하이닉스의 반기보고서에 따르면 최 회장은 이들 회사에서 각각 25억9,000만원과 12억5,000만원 등 총 38억4,000만원을 받았다. 작년 상반기(총 39억원)와 비교하면 6,000만원 가량 줄었다.

SK는 최 회장에게 급여 15억원과 상여 10억9,000만원을 지급했다. SK하이닉스에서는 상여 12억5,000만원을 지급받았다.

SK하이닉스는 올해 최 회장의 연봉을 25억원으로 정했으나 최 회장이 급여 반납을 선언함에 따라 별도의 급여를 지급하지 않았다.

앞서 최 회장은 SK하이닉스에서 작년 성과급을 두고 불만이 나오자 SK하이닉스에서 받은 연봉을 모두 반납하겠다고 선언한 바 있다.

최 회장의 급여 반납으로 조성된 기금은 노사협의를 통해 소통문화 증진과 구성원 복지 향상에 사용될 예정이다.

한편 SK에서는 조대식 SK수펙스추구협의회 의장이 급여 10억원, 상여 42억4,500만원 등 총 52억4,500만원을 받았다. 장동현 사장은 37억8,200만원을, 박성하 사장은 14억8,000만원을 각각 보수로 받았다.

박성욱 SK하이닉스 부회장은 상여 13억5,400만원을 포함해 19억5,500만원의 보수를 지급받았다. 이석희 사장은 상여 11억7,200만원 등 18억6,000만원을 받았다.

이정우 기자  jwlee10000@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