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10.1 (토)
사회적 책임 이끄는 종합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IT·통신
[SR전자] LG전자, 뉴욕·런던 한복판서 펼친 '3D 아트'
  • 정우성 기자
  • 승인 2021.05.24 10:00:00
  • 댓글 0
ⓒlg

-LG시그니처 주제로 호주 아티스트이자 3D 일러스트레이터인 데이비드 맥레오드와 함께 제작

[SRT(에스알 타임스) 정우성 기자] LG전자가 3D(3차원) 아트를 이용해 超프리미엄 LG 시그니처(LG SIGNATURE)의 브랜드 가치를 널리 알리기 위한 마케팅을 펼쳤다.

LG전자는 현지시간 23일 美 뉴욕 맨해튼 타임스스퀘어와 英 런던 피카딜리광장에 있는 LG전자 전광판에 LG 시그니처를 주제로 한 3D 아트를 선보였다.

3D 아트는 LG 시그니처로부터 얻은 영감을 역동적이고 추상적인 이미지로 형상화해 제품 고유의 가치를 표현했다. LG 시그니처의 캠페인 슬로건인 ‘기술에 영감 주는 예술, 예술을 완성하는 기술(Art inspires technology. Technology completes art.)’에 맞춰 제품의 미적, 기술적 가치를 효과적으로 알리기 위한 취지다. 3D 아트는 멈춰 있거나 움직이는 3차원 컴퓨터 그래픽을 의미한다.

LG전자는 호주 아티스트이자 3D 일러스트레이터인 데이비드 맥레오드(David McLeod)와 함께 3D 아트를 제작했다. 10억 개 넘는 색상으로 이뤄진 조각들이 생동감 있게 움직이는 영상은 LG 시그니처 올레드 TV의 압도적인 화질을 연상케 한다. 통통한 포도와 같은 이미지는 LG 시그니처 와인셀러가 와인을 최상의 상태로 유지한다는 것을 보여줬다.

마치 여러 종류의 과일들이 얼음과 어울려 있는 듯한 이미지는 음식을 신선하게 오래 보관할 수 있는 LG 시그니처 냉장고를 떠올리게 한다. LG 시그니처 세탁기는 세탁물이 서로 부딪혀도 옷감이 손상되지 않게 하는 기술을 강조했다.

LG전자 관계자는 “이번 3D 아트가 타임스스퀘어와 피카딜리광장을 방문하는 고객들에게 특별한 경험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예술과 기술이 어우러진 LG 시그니처만의 브랜드 가치를 널리 알리기 위해 글로벌 마케팅을 지속 펼칠 것”이라고 말했다.

정우성 기자  wooseongcheong@gmail.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우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