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0.7.13 (월)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건설·부동산
[SR건설부동산] 삼성물산, ‘7500억’ 규모 방글라데시 복합화력 발전소 단독 수주
  • 김두탁 기자
  • 승인 2019.09.30 17:16:15
  • 댓글 0
▲Ranjan Lohar Reliance Bangladesh LNG & Power Limited 최고경영자(CEO)와 오세철 삼성물산 건설부문 부사장(플랜트사업부장)이 메그나갓 복합화력 발전소 공사 계약 체결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삼성물산

- 메그나갓 산업단지 전력수요 및 주거용 전력 확충

- 인도네시아, 방글라데시 등 아시아 발전시장에서 보폭 넓혀

[SR(에스알)타임스 김두탁 기자] 삼성물산 건설부문(대표 이영호)은 Reliance Bangladesh LNG & Power Limited가 발주한 방글라데시 메그나갓(Meghnaghat) 복합화력 발전소 공사를 수주했다.

삼성물산은 30일 이번 프로젝트의 낙찰통지서(Letter of Award)를 수령했다고 밝혔다. 전체 공사금액은 6억3,000만 달러(USD)로, 한화 7,500억 원 규모다. 삼성물산이 단독으로 수행하며, 총 공사기간은 34개월로 오는 10월 착공에 들어가 2022년 7월 준공 예정이다.

메그나갓 복합화력은 방글라데시 수도인 다카에서 남동쪽으로 약 25km 떨어진 나라얀간지(Narayanganj) 시에 가스터빈 2기, 스팀터빈 1기, 배열회수 보일러 2기, 변전소를 포함한 718MW급 복합화력 발전소를 건설하는 공사다.

메그나갓 복합화력 발전소는 메그나갓 산업단지 내 위치하며, 준공 후 산업단지 전력수요 확충 뿐 아니라 수도 다카를 비롯한 인근 지역에 주거용 전력도 공급한다.

삼성물산은 현재 방글라데시에서 시드히르간지(Shiddhirganj) 복합화력 발전 프로젝트를 수행하고 있으며, 이번 메그나갓 프로젝트 수주로 방글라데시 발전시장에서 입지를 다지고 있다. 지난 해에는 인도네시아 자와 원(Jawa-1) 복합화력 발전소 공사를 수주하는 등 아시아 발전시장에서 보폭을 넓혀가고 있다.

김두탁 기자  rex55@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두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