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5.24 (화)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지배구조 산업
[SR지배구조] 현대차, 첫 온라인 주총 '사내·외이사 선임' 의결
  • 박은영 기자
  • 승인 2021.03.24 14:33:46
  • 댓글 0
▲현대자동차가 24일 오전 서울 양재동 본사 2층 대강당에서 제53기 주주총회를 개최했다. ⓒ현대자동차 제공

-하언태 사장 사내이사 재임

-심달훈·이지윤 사외이사·감사위원 신규 선임

[SR(에스알)타임스 박은영 기자] 현대자동차는 24일 첫 온라인 생중계 주주총회를 열고 장재훈 사장 등을 사내이사로 선임하는 등 안건을 모두 의결했다.

이날 제 53기 정기 주주총회에서 현대차가 의결한 안건은 재무제표 승인, 정관 일부 변경, 하언태·장재훈·서강현 등 사내·사외 이사 선임 등으로 모두 원안대로다.

주총은 서울 양재동 현대차 사옥에서 진행됐으며 참석 주주는 약 150명이다. 현대차는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사옥 입구와 주총장 입장 시 비접촉 체온계로 발열 여부를 확인했다.

사내이사로는 장재훈 현대차 사장과 서강현 현대차 부사장이 신규 선임됐고, 하언태 현대차 사장은 재선임됐다.

이어 심달훈 우린 조세파트너 대표와 이지윤 카이스트 항공우주공학과 부교수가 각각 사외이사로 신규 선임됐다. 이들은 또 감사위원도 맡게 됐다.

또 이사회 내 투명경영위원회를 지속가능경영위원회로 확대·개편하면서도 산업안전보건법 개정 반영해 안전 및 보건 계획 관련 조항을 신설하도록 정관 일부를 변경했다.

이사 보수한도 승인은 전년과 동일한 135억원으로 책정, 지난해 기말 배당금은 보통주 기준 3,000원으로 정했다.

하언태 현대차 사장은 “올 한해 당사는 전년도에 이뤘던 질적 성장의 성과는 계승하는 한편 중국과 상용 시장 등 부진했던 분야를 적극 개선해 사업 턴어라운드의 원년으로 가져가겠다”고 말했다.

이에 하 사장은 고수익 차종 판매 확대 및 고정비 절감을 통한 수익성 확보, 근본적 품질 경쟁력 제고, 중국 및 상용 사업의 재도약 기반 마련, 미래 성장 사업의 경쟁력 확보, 고객 중심의 업무 방식 변화 등을 추진하는 과제로 꼽았다.

박은영 기자  horang00313@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SR지배구조] 정몽구 명예회장, 그룹 경영 손 떼…정의선 회장 그룹 총수 등극 예정 icon[SR자동차] 현대차그룹, 초고속 전기차 충전 브랜드 ‘E-pit' 공개 icon[SR자동차] 제네시스, 개인화 모바일 서비스 앱 'MY GENESIS' 출시 icon[SR자동차] 현대차·기아-우아한형제들, 배송 로보틱 모빌리티 개발 MOU 체결 icon[SR자동차] 제네시스 GV80, 美 IIHS 충돌 평가서 최고 안전한 차로 선정 icon[SR자동차] 현대차-쉘, 글로벌 비즈니스 파트너십 연장 icon[SR자동차] 현대차, ‘스타리아’ 내·외장 디자인 공개 icon[SR자동차] 기아, 인도 딜러 고객만족도 조사 1위 icon[SR자동차] 현대차·기아-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상호간 데이터 활용 기반 서비스 개발 협력 icon[SR자동차] 현대차, ‘스타리아’ 티저 이미지 세계 최초 공개 icon[SR경제&라이프] 기업 ‘뭉칫돈’…은행권, ‘특정금전신탁’ 쏠림 icon[SR자동차] 현대차그룹, ‘전용 전기차’ 잇단 출시…시장 선점 ‘속도’ icon[SR자동차] 현대차, 아이오닉5 고객 특화서비스 ‘디 유니크’ 4월 런칭 icon[SR자동차] 현대차, ‘스타리아’ 사전계약 첫날 ‘1만대’ 돌파 icon[SR자동차] 현대차, 새로운 하이브리드 규정 기반 '2022 WRC' 참가 icon[SR자동차] 현대차, 3월 37만5,924대 판매…전년比 22.4%↑ icon[SR자동차] 현대차-수출입은행, 미래 모빌리티 산업금융 협력 MOU 체결 icon[SR자동차] 현대차, 세종시에서 ‘셔클’ 서비스 개시 icon[SR자동차] 현대차, 연구개발본부 신입·인턴 대규모 채용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