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0.10.31 (토)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초대석&CEO
[SR CEO] 구광모 LG 회장, “지금이 바뀌어야 할 변곡점”
  • 김수민 기자
  • 승인 2020.09.22 14:08:48
  • 댓글 0
▲구광모 LG 회장. ⓒLG

- LG 최고경영진 화상 회의서 포스트 코로나 대응 방향 논의

[SR(에스알)타임스 김수민 기자] LG는 22일 비대면 화상회의로 진행된 ‘사장단 워크샵’에서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대응 방향에 대해 논의했다.

워크샵은 코로나19 상황으로 기존에 LG인화원에 모여 하루 종일 진행하던 것과 달리 비대면 화상회의로 오전 동안 압축적으로 진행했다.

우선 이날 LG 최고경영진 40여명은 LG경제연구원으로부터 코로나19로 인한 국내외 경제 환경 변화에 대한 분석과 전망을 공유 하고, 그 대응 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LG경제연구원은 코로나19 확산 여파가 길어짐에 따라 글로벌 경제의 어려움이 지속되고, 보호주의 확산과 탈세계화 가속화, 환율 등 금융시장의 불안정성이 심화될 것으로 전망했다. 이동·교역의 제약은 수요 재편으로도 이어져 ▲홈 ▲건강·위생 ▲비대면·원격 ▲친환경 등 새로운 분야에서 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분석했다.

이에 LG 최고경영진은 사업별 특성에 맞는 기회를 찾아 비즈니스 모델 혁신 등을 통해 발 빠르게 대응해야 생존할 수 있다는 데 의견을 같이 했고, 주요 시장별 공급망 유연성도 높여 나가기로 했다.

또 좋은 제품을 만드는 경쟁을 넘어 고객 중심 기업으로 전환을 가속화 하는 것이 필요하고,
고객과 시장을 더욱 세분화해 구체적인 니즈를 찾아 집요하게 파고드는 실행 방식에 대해 논의했다.

고객 가치 실천과 관련해 구매 이전 제품 정보를 확인하는 단계에서부터 사후서비스에 이르는
각 단계별 고객 접점에 대한 면밀한 점검과 디지털 기술 등을 활용한 개선 방안에 대한 의견도 나눴다.

DX(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가속화와 관련해서는 사용 패턴과 고객 만족도 등의 빅데이터를 제품 디자인과 상품기획, 그리고 마케팅 의사결정에 활용하고 있는 LG전자의 적용 사례 등을 살펴봤다. CEO들은 경영활동에 디지털 데이터를 활용하는 한편 구성원들이 새롭게 도전하는 DX 시도에 대해 적극 지원하기로 했다.

LG는 하반기부터는 LG 계열사의 20여개 조직에서 선정한 40여개의 세부 DX 과제를 본격적으로 실행해 성과를 창출해 나갈 계획이다.

구광모 LG 대표는 이날 “앞으로의 경영환경은 더 심각해지고, 어려움은 상당기간 지속될 걸로 보인다”며, “어려움 속에도 반드시 기회가 있는 만큼, 발 빠르게 대응해 가자"고 말했다.

이어 “최근 화두가 되고 있는 개인화 트렌드가 니치를 넘어 전체 시장에서도 빠르게 보편화 될 것”이라고 전제한 뒤, “평균적인 고객 니즈에 대응하는 기존의 접근법으로는 더 이상 선택 받기 어렵다”라며, “고객에 대한 ‘집요함’을 바탕으로 지금이 바로 우리가 바뀌어야 할 변곡점”이라고 강조했다.

김수민 기자  k8silver2@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수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SR통신IT] LG전자, ‘안심·편리·재미’ 강화한 씽큐 앱 새 버전 론칭 icon[SR새상품] ‘LG 윙’, 내달초 109만8,900원에 출시 icon[SR경제&라이프] LG 프라엘 메디헤어, 대한모발학회 학술대회서 첫 선 icon[SR경제&라이프] U+tv, 초고화질 VOD 1400편으로 확대 icon[SR통신IT] LGU+, 추석 대비 통신 비상 태세 돌입 icon[SR경제&라이프] LG헬로비전, ‘임직원 자녀그림 콘테스트’ 열어 icon[SR경제&라이프] LG전자, 협력사 스마트 팩토리·디지털 전환 ‘순항’ icon[SR경제&라이프] 시중은행 ‘청약저축’ 유치 사활…“수수료 수취 위한 블루오션” icon[SR포커스] 수차례 수정한 LG전자 MC ‘투트랙’, 이번엔 브랜드 안착할까 icon‘통신비 일부 지원·중학생 돌봄비 15만원’ 등 여야 4차 추경 합의 icon[SR경제&라이프] LGD, 이태원, 합정동에서 OLED 활용한 미디어 아트 선봬 icon[SR사회공헌] LG이노텍 노조, 협력사 코로나19 극복 돕는다 icon[SR사회공헌] LGU+, 추석 맞아 협력사 납품대금 520억원 조기 지급 icon[SR포커스] “5G가 느리다고?”…네 가지 오해와 진실 icon[SR통신IT] 삼성전자, 日 KDDI와 ‘5G 네트워크 슬라이싱’ 기술 검증 icon[SR경제&라이프] LG전자 생활가전, 美 소비자 만족도 2년 연속 1위 icon[SR통신IT] LG전자, 미래 자동차 인테리어 콘셉트 공개 icon[SR새상품] LG전자, 실속형 ‘K 시리즈’ 스마트폰 3종 출시 icon[SR새상품] LG전자, ‘디오스 식기세척기 스팀’ 빌트인 전용 신제품 출시 icon[SR새상품] LG전자, 최적의 조리법 찾아주는 ‘디오스 광파오븐’ 제품군 확대 iconLG화학, 3분기 영업익 9,021억…전년比 158.7%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