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5.18 (수)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유통
[SR유통] LG생건, 1분기 사상 최대 실적…영업이익 3,706억원
  • 전수진 기자
  • 승인 2021.04.22 17:51:49
  • 댓글 0
▲1분기 전사 매출 및 영업이익 그래프(단위: 억원) ⓒLG생활건강

- 올 1분기 매출 2조367억원·영업이익 3,706억원·당기순이익 2,588억원

[SRT(에스알 타임스) 전수진 기자] LG생활건강이 올 1분기 사상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코로나19로 인해 국내외 시장에서 어려운 경영환경이 지속됐지만 화장품, 생활용품, 음료 3개 사업 모두 매출과 이익이 성장하며 사상 최대 1분기 실적을 실현했다.

LG생활건강은 올 1분기 매출 2조367억원, 영업이익 3,706억원, 당기순이익 2,588억원을 기록했다고 22일 밝혔다. 전년 동기 대비 각각 7.4%, 11.0%, 10.5% 성장했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2005년 3분기 이후 61분기 성장했고, 영업이익은 2005년 1분기 이후 64분기 증가세를 이어가고 있다.

LG생활건강은 '후', '오휘' 등의 럭셔리 브랜드에 대한 높은 고객 선호도를 기반으로 해외 매출이 꾸준한 성장세를 이어갔으며, 특히 뷰티 매출은 코로나19 발생 이후 처음으로 성장세로 돌아서는 성과를 거뒀다. 1분기 화장품 사업의 매출은 전년동기 대비 8.6% 증가한 1조1,585억원을, 영업이익은 14.8% 증가한 2,542억원을 기록했다.

생활용품 사업의 매출은 지난 해 급증했던 핸드새니타이저, 마스크 등 위생용품 수요가 현저히 줄어들었으나, 닥터그루트’, ‘히말라야 핑크솔트’ 등 프리미엄 브랜드의 비중 확대로 매출 성장세를 이어갔다. 또 ‘피지 바이럭스 세탁세제’와 ‘아우라 바이럭스 초고농축 섬유유연제’ 등에서도 호실적을 달성했다. 1분기 생활용품 사업의 매출은 전년동기 대비 8.6% 성장한 5,207억원, 영업이익은 1.4% 성장한 662억원을 달성했다.

음료 사업은 높은 인지도를 보유한 주요 브랜드의 안정적인 성장으로 견고한 실적을 달성했다. 1분기 매출은 전년 대비 2.0% 성장한 3,575억원, 영업이익은 6.9% 성장한 501억원을 기록했다. 대표 브랜드 ‘코카콜라’, ‘몬스터에너지’등 탄산 음료의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5% 성장했다. 지난해 출시 이후 좋은 반응을 받고 있는 ‘코카콜라 제로 슈가’에 이어, 최근 ‘스프라이트 제로’를 출시해 제로 칼로리 제품 라인업을 확대하고 있다.

ⓒLG생활건강

전수진 기자  jinsuchun99@gmail.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수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