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0.4.9 (목)
사회적 책임 이끄는 전문미디어
HOME 소비자이슈 산업
[SR소비자이슈] 주진모 등 갤럭시 해킹 피해…삼성, “계정 유출·도용이 원인”
  • 김수민 기자
  • 승인 2020.01.10 16:31:42
  • 댓글 0
▲해킹 관련 삼성멤버스 공지사항. ⓒ삼성멤버스

- 삼성전자, “갤럭시폰, 클라우드 서비스 해킹 탓은 아냐”

[SR(에스알)타임스 김수민 기자] 최근 불거진 배우 주진모 등 연예인들의 ‘갤럭시 스마트폰 해킹’ 논란에 대해, 삼성전자가 클라우드 해킹이 아닌 사용자의 계정 유출이 원인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삼성전자는 10일 삼성 멤버스 애플리케이션에 올린 공지사항을 통해 “삼성 갤럭시폰 또는 삼성 클라우드 서비스가 해킹을 당한 것은 아니며, 일부 사용자의 계정이 외부에서 유출된 후 도용돼 발생한 것으로 추정한다”는 공식 입장을 밝혔다.

이어 삼성전자는 "피해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조치를 했으나, 더욱 안전하고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이중 보안 설정 등으로 보안 강화 조치를 해달라"고 덧붙였다.

삼성전자는 재발 방지책으로 타계정의 아이디·비밀번호를 삼성 계정과 똑같이 사용하지 않도록 하고 타인에게 노출되지 않도록 관리할 것을 당부했다. 특히 삼성 계정의 비밀번호는 주기적으로 변경하고, 보안 강화를 위해 스마트폰 내 설정 메뉴에서 계정 보안 2단계 인증을 설정하는 등 방법을 제시했다.

한편, 앞서 배우 주진모 등 연예인은 갤럭시 스마트폰을 해킹당한 후 사생활 유출을 협박받아, 경찰은 해당 사건 수사에 착수한 바 있다.

김수민 기자  k8silver2@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수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