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9.10.22 (화)
사회적 책임 이끄는 전문미디어
HOME 사회공헌 산업
[SR사회공헌] 삼성, 태풍 ‘미탁’ 피해 복구 20억원 지원
  • 김수민 기자
  • 승인 2019.10.08 15:58:17
  • 댓글 0
▲경북 영덕군 강구면을 방문한 삼성전자서비스 엔지니어들이 전문장비를 활용해 토사가 유입된 에어컨 실외기를 세척하고 있다. ⓒ삼성전자

- 삼성전자·삼성생명 등 8개 계열사 참여

[SR(에스알)타임스 김수민 기자] 삼성이 태풍 '미탁'으로 피해를 입은 지역의 빠른 복구를 위해 성금 20억 원을 지원한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성금에는 삼성전자, 삼성생명, 삼성화재, 삼성물산, 삼성디스플레이 등 8개 계열사가 참여했다.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전달될 성금은 피해 지역 주민과 해당 지역 복구에 쓰일 예정이다.

앞서 에스원과 삼성물산은 담요와 생활용품 등으로 구성된 1100여 개의 구호키트를 지원한 바 있다. 앞으로도 필요한 수량만큼 추가로 공급할 계획이다. 이외에도 삼성전자서비스는 침수 전자제품 무상 점검과 세척 서비스를 진행하고, 삼성카드는 개인 고객을 대상으로 카드 이용금액 청구 유예, 카드 대출금리 할인 등 특별금융지원을 실시한다.

김수민 기자  k8silver2@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수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