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5.16 (월)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금융
[SR금융] 5대 시중은행, 수신금리 인상…“기준금리 상승 반영”
  • 전근홍 기자
  • 승인 2022.01.19 13:03:28
  • 댓글 0
ⓒKBS뉴스화면 캡처

[SRT(에스알 타임스) 전근홍 기자]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의 기준금리 인상 이후 시중은행들이 수신금리를 올리고 있다.

19일 금융권에 따르면 한국은행이 기준금리를 연 1.25%로 인상함에 따라 KB·신한·우리·하나·농협 등 5대 시중은행이 이번 주 들어 모두 예·적금 금리를 상향 조정했다.

KB국민은행은 국민수퍼정기예금 등 정기예금·시장성예금 17종, KB두근두근여행적금 등 적립식예금 20종의 금리를 오는 20일부터 최고 0.40%포인트 인상한다.

이에 따라 KB국민은행의 비대면 전용상품인 ‘KB반려행복적금’의 경우 3년만기 기준 최고금리가 연 3.35%로 변경된다. ‘KB더블모아예금’은 1년 기준 최고 연 2.05%가 된다. 거래 실적에 따라 다양한 우대 이율을 제공하는 대표 범용 상품인 ‘KB국민ONE적금(정액적립식)’과 Youth고객 및 사회초년생 대상 상품인 ‘KB마이핏적금’의 금리도 각각 0.4%포인트, 0.3%포인트 오른다. ‘3년만기 KB국민ONE적금(정액적립식)’의 경우 최고 금리가 종전 연 2.75%에서 연 3.15%로, ‘KB마이핏적금’은 1년만기 기준 연 3.5%로 올라간다.

하나은행의 ‘급여하나 월복리 적금’, ‘주거래하나 월복리 적금’, ‘내맘적금’, ‘하나의 정기예금’ 등 주요 예·적금 상품 7종의 기본 금리가 0.25∼0.30%P 상향됐다. 나머지 예·적금 상품 15종은 20일부터 기본금리가 0.25%P 오른다. 신한은행의 ‘안녕, 반가워 적금’은 1년 만기 최고 연 4.4%로, 자영업자의 목돈 마련을 돕는 상품인 ‘신한 가맹점 스윙 적금’은 1년 만기 최고 연 3.0%로 금리가 됐다. 1년 만기 ‘신한 마이홈 적금’ 금리는 0.4%P 올라 최고 금리는 연 2.6%다. 시니어 고객 대상 5년 만기 ‘미래설계크레바스 연금 예금’ 금리는 0.3%P 인상된 연 이자율은 2.15%다. 우리은행의 ‘우리 Super 정기 예금’은 최고 연 1.70%, ‘우리 WON 적금’은 최고 연 2.60%를 적용하고, ‘우리 으쓱(ESG) 적금’은 최고 연 2.35%를 적용한다.

NH농협은행은 이날부터 예·적금 금리를 기존보다 최대 0.40%포인트 인상하기로 했다.

일반정기예금(이하 1년 만기 기준)이 연 0.95%에서 1.20%로, 큰만족실세예금이 1.15%에서 1.40%로 각각 0.25%포인트 오른다.

정기적금은 1.20%에서 1.45%로, 상호부금은 1.15%에서 1.40%로 상향 조정되며, 자유로우대학생적금은 1.30%에서 1.70%로 0.40%포인트 인상된다.

전근홍 기자  jgh2174@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근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