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9.25 (일)
사회적 책임 이끄는 종합인터넷신문
HOME 지자체의 SR 수도권
[지자체의 SR] 김원기 경기도의원, 경기북도 설치 토론회 개최
  • 정명달 기자
  • 승인 2021.11.29 13:41:40
  • 댓글 0
▲김원기 경기도의원 ⓒ경기도의회

-“국가적 과제로 인식하고 경기도의 균형발전 위한 다양한 논의 이뤄져야”

[SRT(에스알 타임스) 정명달 기자] 김원기 경기도의원(더불어민주당, 의정부4)은 지난 26일 ‘경기북도 설치! 지역의 요구인가? 국가적 과제인가?’란 주제로 토론회를 개최했다고 29일 밝혔다.

토론회는 도의회와 경기도가 공동 주최한 ‘2021 경기도 하반기 정책토론 대축제’에서 경기 북부지역의 균형발전을 위한 경기 북도 설치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것으로 경기도의회 유튜브 채널로도 생중계됐다.

좌장을 맡은 김원기 위원은 “인구수로 하면 경기 남부와 서울에 이은 세 번째 규모인 경기 북부지역이 국가적 지원 없이 규제에 힘들어 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경기북도 설치는 준엄한 주민의 의지며 경기 남북부의 균형발전 뿐 아니라 접경지역의 평화지향으로 통일시대까지 대비하기 위해 경기북도 설치는 꼭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주제발표를 맡은 장인봉 신한대학교 공법행정학과 교수는 경기북부의 열악한 행정 서비스와 남부의 지역 격차를 문제점으로 제기하며 경기 북부의 경제 활성화를 위한 자치분권 마련의 추진력 확보를 강조했다.

두 번째 주제발표를 맡은 허훈 대진대학교 행정정보학과 교수는 경기북부 지역의 자치권 부재로 인한 지역 간 격차를 지적하며 국가 차원의 정책 마련과 더불어 경기북도 설치에 대해 제언했다.

첫 번째 토론자인 최경자 경기도의회 교육기획위원회 위원은 경기북부와 남부의 재정 불균형과 사회복지 척도의 차이 극복을 위한 생태계 조성 마련과 함께 지방자치가 직접 나서는 인프라 구축에 대해 강조했다.

두 번째 토론자인 유상호 경기도의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위원은 사회 기반 시설 및 자본 투자 부족으로 경제발전의 한계를 보이는 연천군 및 경기북부지역의 문제점 해소를 위해 경기북도 신설에 대한 논의가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세 번째 토론자인 최희신 동두천시 시민활동가는 경기북부 지역의 생산과 경제 발전에 영향을 미치는 행정적 기반 부족 문제 지적과 네 번째 토론자인 가세현 (전) 한국농업경영인 경기도연합회장은 경기북도 지역의 규제 완화와 행정 분할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한편 코로나19 생활수칙에 따라 최소 참석인원으로 진행된 토론회는 김민철 국회의원, 안병용 의정부시장, 오범구 의정부시의회 의장, 장현국 경기도의회 의장, 박근철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 대표의원이 축하 인사를 전했다. 

정명달 기자  mensis34@hanmail.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명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