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6.30 (목)
사회적 책임 이끄는 종합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금융
[SR경제&라이프] 신한생명, 폐·유방암 AI 진단 솔루션 루닛과 업무협약
  • 전근홍 기자
  • 승인 2021.03.18 13:15:02
  • 댓글 0
▲사진 왼쪽부터 최승환 신한생명 디지털전략책임자(CDO), 서범석 루닛 대표이사. ⓒ신한생명

[SR(에스알)타임스 전근홍 기자] 신한생명은 18일 서울 중구에 위치한 본점에서 루닛과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제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사는 인공지능 진단 솔루션을 기반으로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을 추진하는 데 협력할 방침이다.

첫 단계로 신한생명 임직원을 대상으로 인공지능 진단 솔루션을 도입하기로 했다. 신한생명 임직원 건강검진 시 의료진의 진단과 함께 루닛의 인공지능 진단도 받을 수 있게 했다. 올해는 검진자를 대상으로 ▲이상 부위 표시 ▲유방암 존재 가능성 ▲유방 치밀도 ▲결과 해석 방법 등을 인공지능 리포트로 전달할 예정이다.

신한생명 관계자는 “유망 의료 인공지능 기업인 루닛과의 업무협약으로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을 더욱 강화하게 됐다”며 “향후 인공지능 기반의 디지털 헬스케어 서비스를 확장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전근홍 기자  jgh2174@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근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