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0.11.28 (토)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IT·통신
[SR기획] 삼성·LG·애플, 스마트폰 ‘가을 대전’ 예고
  • 김수민 기자
  • 승인 2020.10.02 07:00:00
  • 댓글 0
▲(왼쪽)갤럭시 S20FE과 (오른쪽)LG 윙 이미지. ⓒ각 사

- 삼성전자, ‘갤럭시S20 FE’ 출시…“5G 라인업 강화”

- LG전자, ‘LG 윙’ 이어 실속형 K시리즈 글로벌 진출

- 애플, 내달 아이폰12 출시…국내엔 10월 말경 출시될 듯

[SR(에스알)타임스 김수민 기자] 삼성전자, LG전자, 애플 등 제조업체가 내달부터 스마트폰을 대거 쏟아낸다. 코로나19 여파로 인해 상반기 부진한 실적을 기록했던 만큼, 하반기 프리미엄급 전략 스마트폰부터 중저가까지 라인업을 확대해 시장 주도권을 차지하겠다는 전략이다.

삼성전자는 내달 2일 ‘갤럭시S20 FE’를 글로벌 시장에 출시한다. 국내에서는 클라우드 레드·라벤더·민트·네이비·화이트 등 5개의 색상으로 출시되며 사전 예약은 10월 6일부터, 10월 중순 정식 출시될 예정이다.

갤럭시S20 FE는 상반기 출시된 갤럭시S20의 팬에디션 모델로 디스플레이·AI 기반의 카메라·고사양 칩셋·대용량 배터리 등 기능을 그대로 유지한 것이 특징이다. 애플리케이션프로세서(AP)는 퀄컴 스냅드래곤 865가 그대로 탑재됐으며 6.5형의 인피니티-O 슈퍼 아몰레드, 4,500mAh의 대용량 배터리를 지원한다. 국내 출시가는 89만9,800원으로 출시될 전망이다. 갤럭시S20 출고가 대비 약 30만 원 저렴한 셈이다.

업계에선 갤럭시S20 FE 모델의 출시가 내달 중순께 출시될 애플의 첫 번째 5G 스마트폰 아이폰12를 견제하기 위한 의도라고 보고 있다. 5G 라인업을 확대해 한발 빨리 5G 시장을 선점하겠다는 전략이라는 것이다. 앞서 삼성전자는 갤럭시 노트20 5G 시리즈, 갤럭시 Z 플립 5G, 갤럭시 Z 폴드2를 출시하며 5G 라인업을 대폭 확대한 바 있다.

LG전자는 내달 초 하반기 전략 스마트폰 ‘LG 윙’의 출시를 앞두고 있다. LG 윙은 평상시에는 일반 스마트폰처럼 사용하다가 필요 시, 메인 스크린을 시계방향으로 돌려 숨어 있던 세컨드 스크린과 함께 사용할 수 있는 새로운 폼팩터 제품이다. 이동통신 3사와 자급제 채널을 통해 국내 시장에 출시되며, 출고가는 109만8,900원이다.

LG 윙은 LG전자가 선보이는 ‘익스플로러 프로젝트’의 첫 작품이다. LG전자는 익스플로러 프로젝트를 통해 고객들에게 새롭고 혁신적인 모바일 경험을 제시해 나간다는 전략이다. 기존의 보편적인 프리미엄 스마트폰 라인업은 ‘유니버설 라인’으로 운영한다. 하반기 출시 예정으로 알려진 롤러블폰 역시 익스플로러 프로젝트의 제품이 될 것으로 보인다.

이와 함께 LG전자는 내달 유럽을 시작으로 중남미, 중아, 아시아, 등에 실속형 스마트폰 3종(K62, K52, K42)을 순차 출시한다. K시리즈 3종은 6.6형 대화면 디스플레이를 탑재하고 전면 베젤을 최소화했다. 또 후면에 표준, 초광각, 심도, 접사 등 프리미엄급 스마트폰급 카메라를 탑재했다. 특히 K62, K52는 4,800만 화소의 표준 렌즈를 장착, 프리미엄 스마트폰과 대등한 카메라 성능을 갖췄다.

애플은 내달 13일 첫 5G 스마트폰 ‘아이폰12’를 공개할 전망이다. 외신 등에 따르면 한국은 1차 출시국에서는 제외됐으며, 10월 말에서 11월 초 출시를 조율하고 있다. 애플은 프리미엄 라인 ‘아이폰 12 프로’ 2개 모델과 ‘아이폰 12’ 2개 등 총 4종을 출시할 전망이다. 4종 모두 5G를 지원한다. 화면 크기는 5.4인치, 6.1인치, 6.7인치 등 3가지로 출시되며, 애플 워치와 마찬가지로 충전기가 포함되지 않을 전망이다. 

김수민 기자  k8silver2@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수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SR새상품] LG전자, 최적의 조리법 찾아주는 ‘디오스 광파오븐’ 제품군 확대 icon[SR통신IT] SKT, ‘언택트 한가위’ 위해 통화품질 관리 만전 icon[SR경제&라이프] LGU+, 개인맞춤형 건강관리서비스 개발 나선다 icon[SR통신IT] AI 원팀 서밋 2020 개최…‘코로나19 대응 및 AI 혁신 방안’ 논의 icon[SR통신IT] 안전한 ‘패스 QR출입증’이 코로나 방역 돕는다 icon[SR경제&라이프] 휴넷, ‘비대면 서비스 바우처’ 기업으로 선정 icon[SR경제&라이프] KT-엔젠바이오, 유전자 기반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화 위해 MOU icon[SR공정운영] 과기정통부, 현대HCN 물적분할 조건부 승인 icon[SR리뷰] LGU+, ‘초등나라’ 써보니…“콘텐츠 자랑할만 하네” icon[SR경제&라이프] 한국은행, ‘인터넷뱅킹’ 일 평균 이용…‘55조원’ 돌파 icon[SR경제&라이프] 한투증권, 옵티머스펀드 피해 추가 원금 20% 선지급 icon[SR경제&라이프] 교보생명, 내년 미얀마서 보험 판매 개시 icon[SR사회공헌] 신한은행, 대한적십자에 회비·기부금 2억원 전달 icon[SR경제&라이프] 대형생보사, 부동산 PF 확대…“저금리 타개할 수익원” icon[SR경제&라이프] 8월 대출금리 최저치 기록…예금금리는 3개월째 0%대 icon[SR경제&라이프] 9월 수출 7.7%↑…코로나19 이후 첫 반등 icon[SR경제&라이프] 삼성전자, 갤S20 촬영 영화 ‘하트 어택’ 온라인 개봉 icon[SR사회공헌] LG, 바다에 빠진 시민 구한 ‘김태섭 경장’ 등에 의인상 icon[SR경제&라이프] 이길호 포스텍 교수, 초고감도 마이크로파 검출기 개발 icon[SR새상품] 삼성전자, ‘갤럭시 S20 FE’ 6일부터 사전예약 icon[SR새상품] 삼성전자, 가정용 프로젝터 ‘더 프리미어’ 국내 출시 icon[SR경제&라이프] LG전자, 테헤란로에 OLED TV 초대형 옥외 광고 설치 icon[SR경제&라이프] 삼성전자, '삼성 AI 포럼 2020' 온라인 개최 icon[SR경제&라이프] 삼성전자, 비스포크 냉장고 패널 디자인 확대 icon[SR경제&라이프] LGD, ‘2020 테크포럼’ 개최 iconLG전자, 3분기 영업익 9,590억…전년比 22.7%↑ icon[SR경제&라이프] LG전자, 日서 디자인 경쟁력 인정받았다 icon[SR경제&라이프] LG전자, 탈모 고민 100명에 ‘LG 프라엘 메디헤어’ 쏜다 icon[SR경제&라이프] LG 시그니처 올레드 R, 벤틀리와 공동 마케팅 진행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