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0.9.28 (월)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SR경제&라이프] 포스코, 조강생산 10억t 달성...지구·달 54번 왕복 규모
  • 심우진 기자
  • 승인 2019.10.03 15:05:01
  • 댓글 0
ⓒ포스코

- 롯데월드타워 2만 개·중형차 10억 대 생산 규모

[SR(에스알)타임스 심우진 기자] 포스코(대표 최정우)가 1973년 포항제철소 1고로에서 첫 쇳물을 생산한 지 46년 만에 조강 생산량이 누계 10억t을 달성했다고 3일 밝혔다.

조강 생산량 10억t은 지구에서 달까지 거리인 38만km를 두께 2.5mm, 폭 1,219mm인 철판(열연코일)으로 54번 왕복할 수 있는 규모다. 중형차로는 10억대, 국내에서 가장 높은 빌딩인 롯데월드타워는 약 2만개를 각각 만들 수 있는 양이다.

포스코는 첫 쇳물을 생산한 이래 16년 만인 1989년 1월 누적 조강 생산 1억t을 달성한 데 이어 32년 만에 5억t, 46년 만에 10억t 달성 기록을 세웠다.

포항제철소에서 첫 쇳물이 나온 1973년 당시 포스코의 국내 조강 생산은 103만t, 조선 건조량은 1만 2,000CGT(표준화물선환산톤수), 자동차 생산은 2만 5,000대에 불과했다.

하지만 지난해 포스코의 국내 조강 생산은 3,770만t, 조선 건조량은 770만CGT, 자동차 생산은 402만 9,000대로 크게 성장했다.

현재 단일제철소로 조강생산 세계 1, 2위인 포스코 광양·포항제철소는 자동차 외판용 고강도 도금강판, 태양광 구조물용 합금도금강판, 극저온용 고망간강, 압력용기용 9% 니켈강 등 국내외 핵심산업에 고품질의 철강제품을 공급하고 있다.

포스코 관계자는 “조강 생산 10억t 달성은 글로벌 경기 침체가 장기화하고 세계 철강업계의 공급과잉이 심화하는 환경에서 이룬 성과라 더욱 의미가 깊다”고 말했다.

▲포스코 CI.

심우진 기자  site21@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우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