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10.5 (수)
사회적 책임 이끄는 종합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IT·통신
[SR통신IT] LGU+, 사운드 자동 최척화 가능한 UHD4 셋톱 출시
  • 이수일 기자
  • 승인 2022.01.20 10:00:00
  • 댓글 0
ⓒLG유플러스

- 제품 설계 단계부터 LG전자와 협업 진행 

[SRT(에스알 타임스) 이수일 기자] LG유플러스는 공간과 콘텐츠에 맞춰 최적화된 사운드를 제공하는 일반형 셋톱박스인  UHD4를 출시했다고 20일 밝혔다.

LG유플러스에 따르면 UHD4는 전작인 UHD3 이후 3년만에 출시된 신제품이다. 별도의 스피커가 탑재되지 않은 기본형 제품이지만, 고성능 인공지능(AI) 칩을 탑재해 구형 TV에서도 최신 TV 수준의 고품질 사운드가 제공된다. 

LG유플러스는 제품 설계 단계부터 LG전자와 협업해 오디오 품질을 높였다. 사용자는 UHD4에 탑재된 AI 음향 기능을 활용해 TV를 시청하는 공간에 최적화된 사운드를 경험할 수 있다. 리모컨에 탑재된 마이크를 통해 수집한 TV 사운드를 셋톱박스로 전송하면, 셋톱 내 고성능 AI 칩이 수백만건의 데이터를 비교·분석해 사용자의 시청 환경에 최적화된 사운드를 자동으로 설정해주는 방식이다.

국내 콘텐츠 시청 시 인물의 대사가 잘 들리지 않는다는 불편사항을 개선하기 위해 볼륨을 높이지 않아도 등장인물의 목소리가 잘 들리도록 강조하는 기능도 도입됐다. 실시간 방송과 주문형비디오(VOD) 콘텐츠 시청 시 볼륨 차이를 자동으로 조절해 주는 기능도 탑재됐다.

셋톱박스의 처리 속도도 향상됐다. UHD4에 탑재된 중앙처리장치(CPU)는 전작 대비 약 2.3배, 그래픽처리장치(GPU)는 약 1.9배, RAM은 약 1.5배 개선됐다. 새롭게 신경망처리장치(NPU)가 탑재돼 AI 연산도 가능해졌다. 사용자는 이를 통해 유플러스tv 서비스뿐만 아니라 유튜브·넷플릭스·디즈니+ 등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를 한층 안정적이고 빠르게 이용할 수 있다.

이건영 LG유플러스 미디어서비스담당(상무)은 “지난해 출시한 프리미엄 셋톱박스인 사운드바 블랙과 일반 고객을 위한 UHD4를 통해 어떠한 시청 환경에서도 빼어난 미디어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수일 기자  mayshia@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수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