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8.14 (일)
사회적 책임 이끄는 종합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IT·통신
[SR통신IT] LG U+, 기업용 양자내성암호 전용회선 서비스 상반기 출시
  • 이정우 기자
  • 승인 2022.01.26 16:12:26
  • 댓글 0
▲LG유플러스 관계자가 양자내성암호 서비스를 테스트하는 모습. ⓒLG유플러스

- LG유플러스, 양자내성암호 전송장비 장비 개발에 이어 고객사 실증 완료

- 연내 양자내성암호 전용회선 및 신규 서비스 출시 목표…공공·금융 부문 우선 적용

[SRT(에스알 타임스) 이정우 기자] LG유플러스가 빠르면 올해 상반기 중 기업용 양자내성암호 전용회선 서비스를 정식 출시한다.

LG유플러스는 26일 양자컴퓨터의 해킹 공격도 방어할 수 있는 ‘양자내성암호 서비스’의 공공·민간분야 검증을 마쳤다고 밝혔다. 이는 2021년 정부의 뉴딜 2차 과제 중 양자암호통신 시범 인프라 구축·운영 사업 참여를 통해 거둔 성과다.

양자내성암호(PQC)는 현존 슈퍼컴퓨터 보다 연산속도가 이론상 1,000만배 빠른 양자컴퓨터도 풀어낼수 없는 수학적 알고리즘을 기반으로 한다. 물리적 특성을 이용하는 경쟁기술과는 달리 키교환, 인증 등 보안의 각 단계와 통신망의 전 구간에 적용할 수 있다는 것이 장점이다.

LG유플러스는 2020년 크립토랩, 코위버와 함께 광전송장비(ROADM)에 장착되는 양자내성암호 암호화모듈을 세계 최초로 개발하는 등 양자내성암호가 적용된 전송장비를 통해 양자암호 통신망을 구현하기 위해 노력해왔다.

2021년 2차 뉴딜과제를 통해 LG유플러스가 개발한 전송장비는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NIA)에서 주관했던 2020년 1차 뉴딜과제에 적용한 기술에 국제표준 알고리즘을 하이브리드 방식으로 더해 알고리즘의 안전성을 강화했다. LG유플러스는 본 과제를 통해 고객 전용망에 실증까지 성공적으로 완수하여 서비스 상용화를 목전에 두게 됐다.

이르면 올 상반기 중 기업용 양자내성암호 전용회선 서비스를 정식 출시할 예정인 LG유플러스는 이와 함께 양자보안을 강화한 신규 서비스를 연내 선보일 계획이다. 상용화한 양자내성암호 전용회선 서비스를 보안에 대한 요구가 큰 공공·금융 시장에 우선 적용하고, 이후 국내 기업 등 민간 시장으로 범위를 넓혀 나갈 계획이다.

구성철 LG유플러스 유선사업담당은 "다가올 양자컴퓨터시대에도 안전한 통신망을 완성하기 위해 양자내성암호 서비스를 공공, 금융기관에 적극 확산시키고, 나아가 다양한 민간분야에서도 안심할 수 있는 통신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이정우 기자  jwlee10000@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