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1.9.17 (금)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금융
[SR경제&라이프] 가상화폐 거래은행 수수료 수익 10배 폭증
  • 전근홍 기자
  • 승인 2021.06.01 14:45:40
  • 댓글 0
ⓒKBS뉴스화면 캡쳐

- 케이뱅크·신한·농협은행 등, 입출금액 1분기 64조원↑

[SRT(에스알 타임스) 전근홍 기자] 가상화폐 투자열풍으로 은행을 통한 관련 입출금액이 64조원을 넘어선 가운데 계좌연동 서비스를 제공한 은행의 수수료 수입도 1년 새 10배나 오른 것으로 조사됐다.

1일 김병욱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금융감독원으로부터 제출받은 최근 3년 가상자산 거래소 실명 인증 계좌연동 서비스 제공 은행의 입·출금액과 수수료 추이를 보면 올해 1분기 국내 가상자산 거래를 위한 은행 입출금액 규모가 64조원을 돌파했다.

구체적으로 가상화폐 거래소인 업비트·빗썸·코빗 등에 대해 케이뱅크·신한은행·농협은행을 통해 실명이 확인되는 계좌로 거래한 가상자산 입·출금액을 확인한 결과, 올해 1∼3월 64조2,000억원에 달했다.

지난해 37조원과 비교했을 때 올해 1분기만 1.7배 증가한 액수다. 이에 은행이 가상자산 거래소로부터 거둬들인 수수료도 10배 이상 폭증했다.

은행별로 보면 올해 1분기 케이뱅크가 가상자산 거래소인 업비트로부터 받은 수수료는 약 50억원이었다. 이는 지난해 4분기 5억6,000만원과 비교해 10배 가까이 폭증한 수치다. 지난해 2분기 700만원, 3분기 3억6,000만원과 비교하더라도 가파른 상승세다.

같은 기간 농협은행이 빗썸으로부터 거둬들인 수수료 13억원, 코인원으로부터 받은 수수료는 3억3,300만원으로 집계됐다. 신한은행이 코빗으로부터 받은 수수료는 1억4,500만원으로, 지난해 1,600만원에서 10배 가까이 늘었다.

전근홍 기자  jgh2174@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근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