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0.8.3 (월)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IT·통신
KT 광화문 사옥, 코로나19 추가 확진자 발생…“재택근무 연장”
  • 김수민 기자
  • 승인 2020.07.04 14:43:23
  • 댓글 0
▲KT 광화문 사옥. ⓒKT

- 2일 1차 확진자 발생 후 조사 결과 추가 확진자 발생

[SR(에스알)타임스 김수민 기자] KT 광화문 사옥에서 코로나19 추가 확진자가 발생해, 무기약 재택근무에 돌입했다.

4일 KT 광화문 이스트 사옥에서 코로나19 추가 확진자가 발생했다. 이에 따라 지난 2일부터 시행중인 재택근무는 별도 안내가 있을 때까지 연장 시행될 예정이다.

앞서 지난 2일 KT 광화문 이스트 사옥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KT 광화문 사옥은 이스트, 웨스트 사옥으로 구분돼 있는데, KT는 직원들의 안전을 고려해 사옥 전체를 폐쇄하고 방역을 실시했다. 또 전 직원을 대상으로 재택근무에 돌입한 바 있다.

1차 확진자 발생 이후 KT는 역학조사관의 결정에 따라 자가격리 및 능동감시자, 회사 자체 검사 권유자 등 127명을 선별해 추가 검사를 시행했고, 이중 1명이 4일(오늘) 코로나19에 추가 감염된 것으로 판정됐다. 이에 따라 KT는 2일부터 시행해오던 재택근무를 별도 안내가 있을 때까지 연장 시행할 예정이다.

KT는 보건당국과 긴밀한 협조를 통해 긴급 역학조사 결과에 따라 철저하게 후속조치 할 예정이며, 사내 직원들을 대상으로 기침, 발열 등 증상이 있는 경우 비용은 회사 부담으로 검사를 권고하고 있다.

김수민 기자  k8silver2@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수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