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0.9.30 (수)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공정운영 산업
[SR공정운영] 배달의민족, 요기요 운영사 딜리버리히어로에 인수합병…4조7,500억 규모
  • 김수민 기자
  • 승인 2019.12.13 15:13:38
  • 댓글 0

- 4조7,500억 규모 M&A…아시아 11개국 진출 예정

[SR(에스알)타임스 김수민 기자] 배달의민족 운영사인 우아한형제들이 배달앱 요기요를 운영하는 딜리버리히어로(이하 DH)에 인수된다.

우아한형제들은 13일 DH가 우아한형제들의 지분 87%를 인수한다는 내용의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우아한형제들의 기업가치는 40억달러(약 4조7,500억 원)로 힐하우스캐피탈, 알토스벤처스, 골드만삭스, 세쿼이아캐피탈차이나, 싱가포르투자청(GIC) 등이 주요 주주다.

김봉진 대표 등 우아한형제들 경영진이 보유한 지분 13%는 추후 DH 본사 지분으로 전환된다. 김 대표는 DH 경영진 가운데 최대 주주가 되며, 본사에 구성된 3인 글로벌 자문위원회 멤버가 된다.

이와 함께 양사는 50대 50의 지분으로 싱가프로에 ‘우아DH아시아’ 합작사를 설립할 예정이다. 우아DH아시아의 회장은 김봉진 우아한형제들 대표가 맡게 된다. 합작법인은 아시아 11개국 내 배달 서비스 사업 전반을 맡는다.

양사는 아시아에서 공동 사업에 나서는 한편 국내에서는 배달의민족과 요기요, 배달통 등 각사의 서비스를 현재처럼 독자적으로 운영하기로 했다. 국내 경영은 김범준 부사장이 지휘한다.

양사는 5,000만 달러(약 600억 원)의 혁신기금을 조성키로 했다. 이 기금은 푸드테크 기업의 서비스 개발과 해외 진출, 시장조사 및 현지 컨설팅을 도울 예정이다. 

▲요기요, 배달의 민족 로고. ⓒ각 사

김수민 기자  k8silver2@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수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