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9.25 (일)
사회적 책임 이끄는 종합인터넷신문
HOME 노동 기관 단체
[SR 노동] "어린이집 교사 근무환경 개선" 휴게시간 보장 보조교사 6000명 채용
  • 최헌규 기자
  • 승인 2018.06.21 18:10:23
  • 댓글 0
▲ 영유아들을 보살피는 중요한 역할임에도 열악한 근무환경으로 항상 거론되던 어린이집 교사들의 근무 환경이 개선된다. 7월 1일부터 개정 근로기준법이 시행됨에 따라 어린이집 근무 시간 중 교사들의 휴게시간 보장을 위해 전국 어린이집에 보조교사 6000명이 추가 채용된다. (사진=pixabay)

-보육공백 막고 아동들에 안정적인 보육서비스 제공...하루 4시간 시간제 근무 65세까지 지원

[SR(에스알)타임스 최헌규 기자] 영유아들을 보살피는 중요한 역할임에도 열악한 근무환경으로 항상 거론되던 어린이집 교사들의 근무 환경이 개선된다.

우선 7월 1일부터 개정 근로기준법이 시행됨에 따라 어린이집 근무 시간 중 교사들의 휴게시간 보장을 위해 전국 어린이집에 보조교사 6000명이 추가 채용된다.

보건복지부는 보육교사 휴게시간 중 발생할 수 있는 보육공백을 막고 어린이집 이용 아동들에게 안정적인 보육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추가 예산 100억원은 추가경정을 통해 확보했다고 21일 밝혔다.

이에 따라 이미 근무 중인 보조교사 3만 2300명을 포함하면 총 3만 8300여명의 보조교사가 올해 하반기에 어린이집에서 근무하게 된다.

복지부는 보육교직원 복무규정에 휴게시간 부여를 명시하고 보육교사 휴게시간에 한해 보조교사가 업무를 전담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보조교사는 ‘영유아보육법’에 따라 보육교사와 동일한 국가자격 소지자로 근무시간이 4시간인 점을 제외하면 경력, 자격 등 보육서비스에 대한 전문성은 보육교사와 차이가 없다.

휴게시간 지정은 원장과 보육교사 간 협의사항이지만 종일 보육이 이뤄지는 어린이집의 특성을 고려해 특별활동이나 낮잠시간, 아이들 하원 이후를 주 휴게시간으로 하도록 권고했다.

다만, 아이들의 안전이 최우선인 만큼 보육교사 휴게시간에는 원장, 담임교사, 보조교사 등이 해당 시간대 순환 근무해 아이들을 관찰·보호할 수 있도록 지침에 명시했다.

보조교사 지원 대상은 민간·가정 어린이집에서 국공립, 사회복지법인 어린이집 등 모든 유형의 어린이집으로 확대한다. 취약보육에 대한 지원을 강화하기 위해 장애아 전문·통합어린이집에 보조교사를 우선 배치할 예정이다.

보조교사 인건비 지원 연령은 기존 60세에서 65세로 변경된다. 담임교사로 60세에 퇴직한 이후에도 4시간 시간제 근로가 가능한 인력에 채용 기회를 주기 위한 조치다.

박능후 복지부 장관은 서한문을 통해 “적절한 휴식을 통해 보육교사의 근로여건이 좋아지고 더 나은 보육 서비스를 아이들에게 제공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아이들을 좀 더 촘촘히 돌볼 수 있도록 보조교사를 확대 지원하는 한편, 어린이집에서 휴게시간이 잘 정착할 수 있도록 학부모와 관계자들의 협조를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최헌규 기자  donstopme@hanmail.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헌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