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8.13 (토)
사회적 책임 이끄는 종합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IT·통신
LG유플러스 “전국 대형 건설사 이어 향토 건설사와 제휴 확대”협성건설 아파트 3900여세대에 홈IoT 플랫폼 구축 위한 사업협약 체결
  • 조인숙 기자
  • 승인 2017.08.21 10:45:22
  • 댓글 0
▲LG유플러스 류창수 상무(오른쪽)와 협성건설 김병후 상무(왼쪽)가 IoT 사업협약을 맺고 있는 모습.ⓒLG유플러스

[SR타임스 조인숙 기자] LG유플러스(부회장 권영수)는 부산지역 대표 향토건설사인 ㈜협성건설(대표이사 김청룡)의 아파트 3900여세대에 홈IoT 플랫폼 구축을 위한 사업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LG유플러스는 9월 부산광역시 부암동에 분양 예정인 ‘협성휴포레 시티즌 파크’ 아파트 389세대를 시작으로 협성건설이 서울 신대방을 비롯, 경주, 포항 등에 공급하는 아파트 단지에 홈IoT 플랫폼을 확대 적용한다는 계획이다.

아파트 세대에 구축되는 홈IoT 플랫폼은 기존의 홈 네트워크와 LG유플러스의 홈IoT 서비스를 하나의 애플리케이션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한 통합 시스템으로, 입주민들은 스마트폰 IoT앱 ‘IoT@home’에서 조명, 난방, 가스, 등 기존 빌트인 시스템은 물론 개별 구매하는 LG전자, 삼성전자, 쿠쿠전자 등 IoT 생활 가전도 통합 제어할 수 있게 된다.

협성건설은 부산과 경상도를 중심으로 아파트를 건설·공급해 온 부산의 대표적인 향토 건설사로, 2017년 시공능력평가에서 부산지역 기반 건설업체 중 3위를 기록하는 등 아파트 공급 사업을 활발하게 진행하고 있다.

내년부터는 부산·경상지역 외에 서울에도 아파트를 공급키로 하면서 국내 홈IoT 1위 사업자인 LG유플러스와 사업협약을 통해 ‘첨단 IoT아파트’ 브랜드 이미지를 구축하겠다는 전략이다.

LG유플러스는 현재 국내 최다인 30여개 건설사들과 사업협약을 맺고 주택건설시장에 빠른 속도로 홈IoT 인프라를 확산시키고 있다. 특히 최근에는 대우건설, LH공사 등 전국단위 대형 건설사들 뿐만 아니라 협성건설을 포함해 제일건설·모아종합건설(광주), 금성백조주택(대전) 등 향토 건설사들까지 제휴영역을 확장시켜 지역 대표 아파트 브랜드에 홈IoT 플랫폼을 보급하는데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LG유플러스 IoT제휴담당 류창수 상무는 “아파트·오피스텔 분양시장에서 홈IoT 플랫폼 기반의 차별화된 주거환경이 장점으로 부각되어 인기를 얻어왔다”며, “이번 협약으로 협성건설이 서울지역 아파트 분양시장에서도 좋은 성과가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협성건설 김병후 상무는 “LG유플러스와의 제휴를 통해 부산 경상지역 주민들에 IoT 편의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되어 뜻깊다”며 “협성휴포레 아파트 브랜드 이미지를 한층 제고할 수 있는 계기로 삼아 전국단위 대형건설사들에 뒤지지 않는 경쟁력을 확보할 것”이라고 말했다.

조인숙 기자  insookcho7@gmail.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