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8.12 (금)
사회적 책임 이끄는 종합인터넷신문
HOME 사회공헌 산업
[사회공헌] "DMZ 생태계 보존에 대해 생각하는 시간 가져"광동제약, 제5회 청소년 DMZ 3박 4일간 평화생명캠프 마쳐
  • 조인숙 기자
  • 승인 2017.08.19 14:59:05
  • 댓글 0
▲광동제약 제5회 청소년 DMZ 평화생명캠프 참가자들.ⓒ 광동제약

[SR타임스 조인숙 기자] 광동제약(대표이사 최성원)은 지난 8월 4일부터 7일까지 3박 4일간 ‘광동제약 삼다수와 함께하는 제5회 청소년 DMZ 평화생명캠프’를 성황리에 개최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제주지역 고등학생 40명을 대상으로 파주, 철원, 양구, 인제 지역에서 진행됐다. 참가자는 판문점, 도라전망대, 제4땅굴, 양구통일관, 한국DMZ평화생명동산 등 비무장지대와 인근을 탐방하며 분단의 역사를 되돌아 보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전쟁과 평화를 주제로 학생들이 직접 참여하는 모둠활동과 놀이형식의 교육 프로그램이 다채롭게 구성돼 큰 호응을 얻었다. DMZ 일원의 생태환경과 문화에 대한 전문가 강연과 관련 영상 관람도 이어졌다.

캠프에 참가한 한 학생은 “휴전선 인근 지역을 직접 탐방하며 우리의 아픈 역사를 몸소 느낄 수 있는 뜻 깊은 기회였다”며, “DMZ의 생태계 보존에 대해서도 생각하는 시간을 가졌다”고 소감을 밝혔다.

▲광동제약 제5회 청소년 DMZ 평화생명캠프에 참가한 학생들의 모습 ⓒ광동제약

광동제약 관계자는 “이 캠프는 우리 국토의 남쪽 끝 제주도에 사는 청소년을 최북단 지역 DMZ로 초청해 자유와 평화, 그리고 생명의 의미를 함께 되새겨본다는 취지로 마련됐다”며, “앞으로도 10대들이 평화의 소중함을 깨닫고 환경 인식을 제고할 수 있는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광동제약은 청소년을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지속해오고 있다. 올해로 5회를 맞은 ‘청소년 DMZ 평화생명캠프’를 비롯해 수험생활에 지친 고3 학생들을 직접 찾아가 응원하는 ‘비타500 수능 응원이벤트’도 매년 진행하고 있다. 또 2008년부터 가정형편이 어려운 성적우수자를 선발하여 ‘가산장학금’을 지급하는 등 미래의 주역 청소년을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광동제약 제5회 청소년 DMZ 평화생명캠프에 참가한 학생들의 모습ⓒ광동제약

조인숙 기자  insookcho7@gmail.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