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8.13 (토)
사회적 책임 이끄는 종합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IT·통신
LG유플러스 ‘후후-유플러스’ 이용자 20만 돌파스팸전화/문자는 걸러 주고, 실생활에 유용한 전화번호는 찾아주는 전화앱
  • 조인숙 기자
  • 승인 2017.08.20 09:00:24
  • 댓글 0
▲LG유플러스는 KT 그룹사인 ‘후후앤컴퍼니’와 제휴를 통해 선보인 ‘후후-유플러스’가 출시 2개월 만에 이용자 20만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후후-유플러스’는 스팸이 의심되는 발신자의 정보를 고객에게 미리 알려주기 때문에 고객의 선택에 따라 전화를 받거나 차단, 또는 신고할 수 있는 서비스이다. © LG유플러스

[SR타임스 조인숙 기자] LG유플러스(부회장 권영수)는 KT 그룹사인 ‘후후앤컴퍼니’와 제휴를 통해 선보인 ‘후후-유플러스’가 출시 2개월 만에 이용자 20만을 돌파했다고 20일 밝혔다.

‘후후-유플러스’는 스팸이 의심되는 발신자의 정보를 고객에게 미리 알려주기 때문에 고객의 선택에 따라 전화를 받거나 차단, 또는 신고할 수 있는 서비스이다.

스팸 차단 뿐만 아니라 위치기반으로 회사, 음식점, 병원, 은행 등 고객이 찾고자 하는 업종을 상세하게 검색할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고객이 찾고자 하는 업종을 상세하게 검색할 수 있음은 물론 검색한 상호에 대해 지도, 내비게이션, 거리뷰 등 편의 서비스와 한국인터넷진흥원(KISA)과 사업협력을 통해 SMS, MMS에 포함된 의심스러운 URL에 대한 한층 강화된 스미싱 정밀 분석 서비스를 제공, 문자메시지를 통한 사기 예방을 할 수 있게 한 것이 고객들에게 큰 호응을 얻은 것으로 분석했다.

‘후후-유플러스’ 출시는 LG유플러스와 KT가 경쟁관계를 떠나 고객에게 긍정적인 가치와 유용함을 제공해 준 협력의 좋은 사례로 자리잡게 됐다.

‘후후-유플러스’는 안드로이드 단말은 원스토어나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후후-유플러스’ 앱을 다운로드 받아 이용하면 된다.

한영진 LG유플러스 모바일서비스2담당은 “스팸 전화가 일상화된 요즘, 반드시 필요하고 유용한 서비스라는 고객들의 평가가 시장에서 좋은 반응을 이끌어 내고 있는 것 같다” 며 “단순히 많은 고객이 이용하는 서비스가 아닌, 한번 이용한 고객은 계속 이용하게 되는 좋은 앱으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지속적 개선을 해 고객가치를 극대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조인숙 기자  insookcho7@gmail.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