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1.9.24 (금)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유통
[SR유통] 롯데하이마트, 2021 MWC 출품 중소·스타트업 혁신상품 선봬
  • 박은영 기자
  • 승인 2021.08.05 10:31:07
  • 댓글 0
▲롯데하이마트 월드타워점에서 열린 ‘제2회 혁신상품 체험관’에서 모델이 체험관을 소개하고 있다. ⓒ롯데하이마트

- 오는 7일~20일, 월드타워점에 ‘제 2회 혁신상품 체험관 운영

- 모바일월드콩그레스(MWC) 코트라(KOTRA) 출품 상품 선봬

- 국내 중소·스타트업 10개사 참여…우수 혁신상품 체험도 가능

[SRT(에스알 타임스) 박은영 기자] 롯데하이마트가 오는 7일부터 20일까지 14일간 2021 모바일월드콩그레스(MWC)에 출품된 국내 중소·스타트업 상품을 체험할 수 있는 ‘제2회 혁신상품 체험관’을 운영한다고 5일 밝혔다.

지난 4월 ‘2021 세계가전전시회(CES)’ 출품작을 선보인데 이어 코트라와 진행하는 두 번째 박람회다.

서울 송파구 소재 롯데하이마트 월드타워점 내부에 96㎡(약 30평) 규모로 별도 부스를 조성해 2021 모바일월드콩그레스(MWC) 코트라(KOTRA) ‘통합 한국관’에 참여했던 제품 중 10개 회사의 14개 제품을 전시한다.

모바일월드콩그레스(MWC)는 세계 최대 규모 IT 전시회 중 하나다. 올해는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온·오프라인 통합 방식으로 진행했다. 코트라(KOTRA)는 한국정보통신기술산업협회, 정보통신산업진흥원 등 4개 기관과 함께 ‘통합 한국관’을 운영했다. 국내 64개 기업이 온·오프라인 방식으로 참여했다.

롯데하이마트는 국내 우수 중소·스타트업에 판로 확대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본 행사를 마련했다고 설명했다. 올 6월 롯데하이마트는 2021 모바일월드콩그레스(MWC)에 참여한 64개사를 대상으로 체험관 참가 희망 기업을 모집했다.

선정기준은 제품 기술력, 시연 가능 여부 등으로 서류와 실물 심사를 진행했다. 심사결과 10개사의 14개 제품이 최종 선정됐다. 행사 기간 동안, 체험관에 제품을 선보이는 회사들은 롯데하이마트 상품MD들과 함께 입점을 논의할 계획이다.

소비자는 펫존, 키즈존 등 카테고리 별로 마련된 다양한 혁신 상품을 직접 체험할 수 있다. 펫존에서는 반려동물을 위한 체험존을 마련했다. 대표적으로 ‘브랜드K’(유망 중소기업제품을 위한 국가 공동브랜드) 인증을 받은 ‘리틀캣’의 ‘IOT 기반 LED스마트 캣휠’ 상품이 있다.

고양이가 실제로 운동한 거리와 체질량, 소모 열량을 그래프화하여 일, 주간, 월간으로 체계적인 건강관리를 지원한다. 키즈존에는 ▲‘지니로봇’의 교육용 로봇 ▲‘빅토리아프로덕션’의 AR·VR기반 교육용 도서 제품 등 IT 기술 기반 교육용 상품을 체험할 수 있다.

박창현 롯데하이마트 상품총괄부문장은 “2021 세계가전전시회(CES) 출품작을 선보였던 지난 ‘제 1회 혁신상품 체험관’에 이어 이번에는 2021 모바일월드콩그레스(MWC)에 출품된 국내 우수 중소·스타트업 상품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앞으로도 롯데하이마트는 코트라(KOTRA)와 계속 협업해 우수한 기술력을 갖춘 국내 중소·스타트업이 소비자에 쉽게 다가갈 수 있도록 꾸준히 기회를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은영 기자  horang00313@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