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5.27 (금)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SR조선철강] 동국제강, 1분기 영업이익 1,094억원…'19분기 만에 최대'
  • 김경종 기자
  • 승인 2021.05.17 17:53:40
  • 댓글 0

브라질 CSP 제철소 1,541억으로 역대 최대 이익

[SRT(에스알 타임스) 김경종 기자] 동국제강은 1분기 연결 기준 매출 1조3,958억원, 영업이익 1,094억원, 당기순이익 276억원을 기록했다고 17일 밝혔다.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13.6% 증가했고,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94.8% 대폭 늘었다. 영업이익 규모는 2016년 2분기 이후 19분기만에 최대 규모다.

회사 측은 건설, 가전 등에서의 철강 수요 증가와 원자재 가격 상승에 연동한 제품 가격 상승으로 매출과 영업이익이 동시에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당기 순이익은 276억원으로 전년 동기 -1,208억원에서 흑자 전환하며, 1년 사이에 1,484억원 규모의 순이익 개선 성과를 보였다.

당기 순이익의 흑자 전환은 브라질 CSP 제철소의 지분법 평가 손실이 크게 감소한 영향이 컸다. 올해 1분기 브라질 CSP 제철소의 영업이익은 지난해 4분기 대비 8배 가량 증가한 1,541억원을 달성했다. 이는 2016년 6월 가동 이후 역대 최대다.

특히 1분기까지 브라질 CSP 제철소에 대한 출자를 모두 마무리돼, 향후 CSP를 통한 긍정적인 평가이익을 기대할 수 있게 됐다.

동국제강은 2분기 철강 수요 증가가 지속됨에 따라 주력 철강제품의 안정적인 공급에 집중할 계획이다. 

ⓒ동국제강

김경종 기자  kimkj1616@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경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