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1.5.12 (수)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건설·부동산
[SR건설부동산] SK아이이테크놀로지, 폴란드 최대 규모 분리막 공장 투자
  • 박은영 기자
  • 승인 2021.03.28 12:01:32
  • 댓글 0
▲SK아이이테크놀로지 국내외 분리막 생산거점 현황 ⓒSK아이테크놀로지

-폴란드 리튬이온 배터리 분리막 생산공장 증설

-역대 SK아이테크놀로지 투자단행 중 최고규모

[SR(에스알)타임스 박은영 기자]  SK아이이테크놀로지는 폴란드에서 리튬이온 배터리 분리막(LiBS) 생산 공장을 추가로 짓기 위해 분리막 사업 역사상 역대 최대규모 투자를 단행한다고 28일 밝혔다.

SK아이이테크놀로지는 26일 이사회를 열어 약 1조 1,300억원을 투자해 폴란드 실롱스크주에 유럽 3, 4번째 분리막 공장을 건설하기로 결정했다.

이는 SK아이이테크놀로지가 지금껏 단행한 단일 투자 중 역대 최대규모다.

SK아이이테크놀로지가 건설할 폴란드 3, 4공장은 각각 연간 생산능력 4억3,000m2 규모로 총 8억6,000m2다. 이로써 SK아이이테크놀로지는 기존 1, 2공장 6억8,000m2 생산능력과 합산해 폴란드에서만 연간 총 15억4,000m2 분리막을 생산할 수 있게 된다.

분리막은 리튬이온 배터리의 안전성과 성능에 직접적으로 영향을 미치는 필수 소재로 배터리 원가의 약 15~20%를 차지할 만큼 전기차와 배터리 산업의 핵심 부품이라고 평가된다.

SK아이이테크놀로지 측은 이번 투자 단행에 대해 글로벌 전기차 및 배터리 시장이 급성장하면서 관련 산업으로부터 구매 요구가 크게 증가했고 선제적으로 이에 대응하기 위함이라고 설명했다.

실제로 4분기 양산에 들어가는 폴란드 1공장과 1분기 가동 예정인 중국 창저우 2공장에서 올해 생산 예정인 분리막 물량은 공장이 가동하기도 전에 충분한 수요처를 확보하고 협의를 진행하고 있다.

SK이노베이션은 이에 대해 “분리막 두께를 자유자재로 조절하면서도 균일한 품질을 구현하는 ‘축차연신’ 기술, 열과 충격에도 변형을 최소화하는 분리막 코팅 기술 등 차별화된 독자기술을 보유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화재 이슈와 더불어 분리막 시장이 급격하게 성장하고 있는 점도 공격적인 투자의 배경이라고 언급했다.

업계는 작년 약 40억m2였던 전세계 분리막 시장이 2025년에는 약 160억m2 규모로 급증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특히 2023년부터는 공급 부족 현상이 나타날 것으로 보인다.

또 SK아이이테크놀로지는 선제적인 투자로 시장 점유율을 확대하고 프리미엄 분리막 제조 업체로서 시장 지위를 다져 현재 전 세계 습식 분리막 시장에서 차지하고 있는 1위 자리를 더욱 굳건히 할 계획이다.

SK아이이테크놀로지는 폴란드 3공장과 4공장을 올해 3분기에 착공해 2023년말부터 양산에 돌입할 계획이다. 기존 1공장은 올해 3분기 양산에 들어가며 2공장은 2023년 1분기 양산을 시작한다.

SK아이이테크놀로지는 이미 국내 충청북도 증평, 중국 창저우 등에서 약 8.6억m2 규모 생산능력을 확보해 공장을 가동 중이다.

폴란드 실롱스크와 중국 창저우에 짓고 있는 신규 공장이 순차적으로 가동하며 생산능력은 올해 말 약 13억6,000억m2로 늘어난다. 이번 폴란드 3, 4 공장 투자로 2024년 생산능력은 27억3,000m2에 이르게 된다.

노재석 SK아이이테크놀로지 사장은 “SK만의 독보적인 기술력을 기반으로 한 안전한 분리막을 확대 공급함으로써 자동차 소비자들의 배터리 안전에 대한 우려를 불식시켜 전기차 산업의 성장에 기여하면서 회사의 성장을 이끌어 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박은영 기자  horang00313@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