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1.5.12 (수)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건설·부동산
[SR건설부동산] 현대건설, 페루 ‘친체로 신공항 부지정지 공사’ 수주
  • 김경종 기자
  • 승인 2021.03.14 10:32:05
  • 댓글 0
▲페루 친체로 공항 조감도 ⓒ현대건설

- 약 1,582억원 규모

[SR(에스알)타임스 김경종 기자] 현대건설이 창사 이래 처음으로 페루에서 ‘친체로 신공항 부지정지 공사’를 수주했다고 14일 밝혔다.

페루 친체로 신공항 부지정지 사업은 약 1,582억원(1억4,380만달러)규모로, 현지 건설사인 HV Constratista와 조인트벤처(현대건설 지분 55%, 약 875억원)를 구성해 수주에 성공했다.

이번 공사는 세계문화유산이자 잉카 유적지인 마추픽추를 여행하기 위해 이용하는 관문인 쿠스코 시내 기존 국제공항의 항공 안전 문제와 주민 소음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쿠스코에서 북서쪽으로 약 15㎞ 떨어진 친체로 시에 신국제공항을 건설하는 사업 중 부지성토 및 연약지반 개량 팩키지다. 

전체 프로젝트 사업비는 5억달러(약 6,000억원) 규모로 총 4㎞ 길이의 활주로, 탑승구 13기의 터미널 1개동으로 연간 600만 명의 수용능력을 갖춘 국제공항을 신설하게 된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이번 두 건의 수주는 페루 지사 설립 후 첫 수주와 전통적 텃밭인 사우디에서의 추가 수주로 그동안 현대건설이 쌓아온 공사 수행 노하우와 기술력, 네트워크의 우수성을 재 입증 된 것으로 생각된다”며 “발주처와의 신뢰를 더욱 굳건히 구축하여 향후에도 지속적 수주를 이어나가 글로벌 건설시장을 선도하는 기업이 되겠다”고 밝혔다.

김경종 기자  kimkj1616@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경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