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1.6.23 (수)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IT·통신
[SR통신IT] LGU+, 갤럭시 S21 사전개통 종료…“울트라 팬텀 블랙 가장 많이 판매”
  • 김수민 기자
  • 승인 2021.02.05 09:00:00
  • 댓글 0
▲고객이 LG유플러스 매장에서 갤럭시 S21 개통을 진행하고 있는 모습. ⓒLG유플러스

- 자급제와 알뜰폰 조합도 인기…iPhone 12 꿀조합 가입자 대비 10%↑

[SR(에스알)타임스 김수민 기자] LG유플러스는 지난 2주간의 갤럭시 S21 판매량을 분석한 결과, 가장 인기가 많은 기종은 갤럭시 S21 울트라 팬텀 블랙이었다고 5일 밝혔다.

지난 1월 29일 정식 출시된 3종 중 갤럭시 S21과 갤럭시 S21 울트라 기종의 판매 비중이 전체의 약 80%를 차지했다. 가장 인기있는 기종은 갤럭시 S21 울트라 팬텀 블랙으로 나타났다. 갤럭시 S21 팬텀 그레이, 갤럭시 S21 울트라 팬텀 실버가 뒤를 이었다.

기종과 색상 조합으로는 갤럭시 S21은 팬텀 그레이, 갤럭시 S21+는 팬텀 바이올렛, 갤럭시 S21 울트라는 팬텀 블랙이 가장 많이 판매됐다. 기종 관계없이 색상만으로는 팬텀 블랙, 팬텀 바이올렛, 팬텀 실버 순으로 인기가 많았다.

갤럭시 S21 모델은 40대 여성(13.4%)이 가장 많이 구매했고, 갤럭시 S21+는 20대 남성(13.7%), 갤럭시 S21 울트라와 울트라 512GB 기종은 모두 30대 남성(각각 17.6%, 23.7%) 고객이 가장 많았다.

앞서 LG유플러스는 갤럭시 S21 출시와 함께 비대면 채널 전용 할인혜택 제공은 물론 신규 결합상품과 업계 최저가 5G 요금제를 선보이는 등 고객의 부담을 줄이고 다양한 혜택을 늘렸다. 업계 최저가 5G 요금제는 월 3만7,500원에 시장 대비 33% 많은 5G 데이터인 12GB를 약정 없이 쓸 수 있는 요금제다.

◆ 갤럭시 S21 자급제폰과 U+알뜰폰 요금제 조합 2030세대에 ‘인기’
U+알뜰폰 또한 갤럭시 S21 출시와 함께 선보인 ‘꿀조합’ 프로모션으로 긍정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

지난 해 10월 iPhone 12 출시와 함께 처음 선보인 꿀조합은 자급제폰을 구입한 후 U+알뜰폰 요금제에 가입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기간한정 특별할인 요금제는 물론 풍성한 사은품을 제공하는 프로모션이다.

LG유플러스가 갤럭시 S21 꿀조합 가입자를 분석한 결과, 지난 10월 처음 꿀조합 프로모션을 선보였던 iPhone 12 가입자 대비 10%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가입자 중 2030세대 비중이 약 69%로 가장 높았다. 일반 알뜰폰 고객 중 2030세대가 차지하는 약 50% 비율보다도 높은 수치다.

LG유플러스는 꿀조합 프로모션이 자급제폰에 알뜰폰 요금제에 가입하는 고객의 증가에 긍정적인 요인이라고 분석하고 있다. 실제로 꿀조합 프로모션 출시 전인 갤럭시 노트 20와 비교하면 갤럭시 S21 자급제에 알뜰폰 요금제 가입 고객은 약 15배 성장했다.

강진욱 LG유플러스 MVNO사업담당은 “이번 S21자급제 판매량 증가는 U+알뜰폰과 꿀조합을 통해 큰 성장할 수 있는 좋은 기회라고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고객에게 ‘자급제+알뜰폰’의 꿀조합이 선택받을 수 있도록 특화된 요금제 상품과 별도의 혜택을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수민 기자  k8silver2@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수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SR새상품] LG전자, 프리미엄 무선청소기 ‘코드제로 A9S 씽큐’ 출시 icon[SR사회공헌] LG헬로비전, ‘마음나눔 꾸러미’ 장애인 100가정에 전달 icon[SR실적] LGU+, 작년 영업익 29.1% 증가…‘5G·IPTV’ 실적 견인(종합) icon[SR실적] LGU+, 지난해 영업익 8,862억…전년比 29.1%↑ icon[SR새상품] LG전자, 펫케어 기능 갖춘 트롬 세탁기·건조기 출시 icon[SR실적] LG헬로비전, 지난해 영업익 342억원…전년比 16.8%↑ icon[SR통신IT] LG전자, 소프트웨어 전문가 대거 선발…디지털 전환 ‘속도’ icon[SR통신IT] 제3기 인터넷 상생발전 협의회, 이용자 피해구제 강화 제안 icon[SR통신IT] 카카오, OECD에 카카오워크·지갑·인증서 소개 icon[SR통신IT] 이통3사, ‘양자암호기술’ 산업 접목…“정보 보안성 높인다” icon[SR사회공헌] LGD, 17년째 꾸준한 '따뜻한 나눔' 실천 icon[SR경제&라이프] LGU+, 미아방지 ‘지문등 사전 등록’ 2,200개 매장으로 확대 icon[SR사회공헌] LGU+, 협력사 2,000여곳 납품대금 160억원 조기지급 icon[SR새상품] LGU+, 해외장기체류 고객 전용 알뜰폰 요금제 출시 icon[SR경제&라이프] LG, 브랜드 생동감 있게 표현하는 ‘그래픽 모티프’ 공개 icon[SR경제&라이프] LGU+, ‘지포스나우’ iOS 서비스 출시 icon[SR통신IT] LGU+, 기업고객 영상회의·클라우드 품질 높인다 icon[SR경제&라이프] LGU+, 뮤지컬 ‘명성황후’ 안방TV서 독점 중계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