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1.5.12 (수)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공정운영 산업
[SR공정운영] 계약금 물가변동분 인정안한 우신종합건설에 과징금 1,600만원
  • 김경종 기자
  • 승인 2021.02.04 16:47:33
  • 댓글 0

- 서면 미발급, 부당한 특약 설정, 어음할인료 미지급 등 적발

[SR(에스알)타임스 김경종 기자] 공정거래위원회는 우신종합건설의 서면 미발급, 부당한 특약 설정, 어음할인료 미지급, 하도급대금 지급보증 의무 위반 등에 대해 시정명령 및 과징금 1,600만원을 부과했다고 4일 밝혔다.

공정위에 따르면 우신종합건설는 2016년 10월 대구 달성군 소재 아파트 신축공사에서 철근콘크리트공사를 위탁한 후 시공방법 변경에 따라 공사물량 및 대금의 증감이 있었음에도 이를 반영한 서면을 발급하지 않았다.

또 물가변동에 따른 계약금액의 변경은 없다는 특약을 설정해 수급사업자가 하도급대금 조정을 신청할 수 있는 권리를 제한했다.

아울러, 우신종합건설은 하도급대금을 만기일이 목적물 수령일부터 60일을 초과하는 어음으로 지급하면서 그 초과기간에 대한 어음할인료 2억8,199만7,000원 중 1,827만1,000원을 지급하지 않았다.

계약 후 30일 이내에 하도급대금 지급을 보증해야 했는데 지급보증이 면제되는 사유가 아님에도 불구하고 하도급대금 지급보증을 하지 않은 사실도 적발됐다.

이에 공정위는 우신종합건설에 재발방지명령과 과징금 1,600만원을 부과하기로 결정했다.  

공정위 관계자는 "경기불황에 따라 원사업자들이 계약서 외에 별도의 특약을 두어 수급사업자에게 부담을 전가하는 사례가 많을 것으로 예상되므로 엄정하게 법 집행을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공정위

김경종 기자  kimkj1616@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경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