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1.6.23 (수)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IT·통신
[SR경제&라이프] LG전자, 더콘란샵 개점 1주년 맞아 롤러블 TV 특별 전시
  • 김수민 기자
  • 승인 2020.11.11 10:00:00
  • 댓글 0
▲LG전자가 프리미엄 라이프스타일 편집매장 ‘더콘란샵’에 ‘LG 시그니처 올레드 R’ 체험 공간을 운영한다. ⓒLG전자

- ‘일상비일상의 틈’, ‘롯데월드타워’ 등에서도 체험 공간 운영 예정

[SR(에스알)타임스 김수민 기자] LG전자가 프리미엄 라이프스타일 편집매장 ‘더콘란샵’에 ‘LG 시그니처 올레드 R(모델명: OLED65RX)’ 체험 공간을 운영한다.

LG전자는 더콘란샵과 협업해 LG 시그니처 올레드 R 특별 전시를 기획했다. 이번 전시는 더콘란샵 강남 플래그십 스토어 개점 1주년을 맞아 진행된다. 자동차, IT, 패션 등 다양한 분야 유명 브랜드들과 협업하고 있는 세계적인 그래픽 디자이너 샤샤 로베가 함께 참여했다.

롯데백화점 강남점에 위치한 더콘랸샵은 300여 개 리빙 브랜드가 입점한 영국 프리미엄 라이프스타일 편집매장으로, 지난해 국내에 처음 개점됐다. 이곳은 매월 새로운 주제에 맞춰 전 세계 유명 디자이너들과 협업해 제작한 가전, 가구, 주방용품 등 차별화된 디자인의 상품들을 전시하고 판매하는 복합문화공간으로도 유명하다.

롤러블 TV는 더콘란샵 매장 내 VIP 공간에서 이달 말까지 만나볼 수 있다. 방문객들은 LG 시그니처 올레드 R과 명품 가구, 조명 등 최고급 상품들이 조화롭게 연출된 특별한 공간에서 기존 TV에서는 볼 수 없는 새로운 라이프스타일을 경험할 수 있다.

LG 시그니처 올레드 R는 시청할 때는 화면을 펼쳐 압도적인 OLED 화질을 보여주고, 시청하지 않을 때는 본체 속으로 화면을 말아 넣는다. 화면 일부만 노출시켜 음악, 시계, 액자, 무드, 씽큐 홈보드 등도 이용할 수 있다.

LG전자는 프리미엄 가전 매장뿐 아니라, 더콘란샵을 시작으로 강남대로에 위치한 LG유플러스의 복합문화공간 ‘일상비일상의 틈’, 송파구 소재 ‘롯데월드타워’ 등에서도 LG 시그니처 올레드 R 체험 공간을 운영할 예정이다.

손대기 LG전자 한국HE마케팅담당(상무)은 “초프리미엄 고객들의 라이프스타일까지 고려해 LG 시그니처 올레드 R만의 차별화된 가치를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지속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수민 기자  k8silver2@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수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SR경제&라이프] LG전자, 르노 그룹 우수 공급사로 선정 icon[SR경제&라이프] LG전자, 임직원 출장준비 간소화 시스템 도입 icon[SR경제&라이프] LG전자, 협력사 아이디어 230건 생산현장 적용…비용절감 '110억' icon[SR경제&라이프] LG 디오스 인덕션이면 세계 음식도 ‘집쿡’ icon[SR새상품] LG전자, 북미 5G 공략 박차 ‘LG K92 5G’ 출시 icon[SR경제&라이프] LG전자, 영국 ‘네타포르테’와 친환경 의류 선봬 icon[SR한컷] LG 클로이 바리스타봇, 직원들에게 깜짝 이벤트 icon[SR한컷] 곤지암리조트에 LG 클로이 로봇 모였다 icon[SR새상품] 애플, 자체 개발칩 M1 탑재한 제품 3종 공개 icon[SR경제&라이프] 휴넷 해피칼리지, ‘인디펜던트 워커’들의 라이브 토크쇼 선봬 icon[SR실적] 위메이드, 3분기 영업손실 96억…미르4 실적 반등 예고 icon[SR실적] 넷마블, 3분기 영업익 874억…전년比 3.6%↑ iconLG 윙, 美 IT 매체서 잇따라 호평…“재미있는 참신함 그 자체” icon[SR환경] LGD, OLED TV 패널 친환경 제품 인증 획득 icon[SR경제&라이프] LG전자, 빅데이터 기반 스마트폰 자가진단 서비스 선봬 icon[SR새상품] LG전자, ‘코드제로 A9S 펫 씽큐’ 출시 icon[SR포커스] LG 롤러블폰 출시 임박…생태계 구현이 ‘관건’ icon[SR경제&라이프] LG 윙, 고객 목소리 반영해 업데이트 icon[SR경제&라이프] LG전자, DJSI ‘가전 및 여가용품’ 분야 7년 연속 최우수 영예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