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3.2.7 (화)
사회적 책임 이끄는 종합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금융·증권
[SR경제&라이프] KB증권, 올해 리테일 채권 판매액 15조원 돌파
  • 전근홍 기자
  • 승인 2022.12.01 16:25:45
  • 댓글 0
ⓒKB증권

[SRT(에스알 타임스) 전근홍 기자] KB증권은 올해 리테일 채권 판매액이 11월 말 기준 15조원을 넘어섰다고 1일 밝혔다. 내년까지 아직 한달 남았지만 지난해 연간 판매액인 9조5,000억원보다 58% 이상 증가한 수치를 기록한 것이다.

월평균 리테일 채권 판매액도 지난해 8,000억원 수준에서 올해 1조3,600억원으로 73% 증가했다. 연초 1% 수준이었던 기준금리가 연 3.25%까지 오르면서 개인고객 수요가 몰렸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특히 중장기 원화채권의 판매금액 증가세가 두드러졌다. 지난해 1조원 규모에서 올해 약 4조원으로 급증했다. 판매 시기로 보면 올해 4분기(10~11월) 전체 판매량의 52%가 몰리는 등 연말로 갈수록 인기가 높아지고 있다. 채권 금리 하락을 예상한 투자자들의 수요가 몰렸다는 분석이다. 통상 채권 금리가 하락하면 채권 가격은 상승한다. 고정 지급되는 이자수익과 더불어 매매차익도 기대할 수 있다. 만기가 긴 중장기 채권의 경우 금리 변동에 따른 가격 민감도가 더 커서 수익성이 높다. KB증권의 국채 판매량은 올해 중반 이후 월 평균 1,100억원 수준에서 10월 2,860억원, 11월 약 2,480억원으로 최근 증가세를 보였다. KB증권은 국채 매수세가 올해 연말 내년 상반기에도 이어질 것으로 예상했다.

전근홍 기자  jgh2174@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근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