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6.30 (목)
사회적 책임 이끄는 종합인터넷신문
HOME 환경 기관 단체
롯데건설, 바이오매스 건조장치 특허 취득
  • 조영란 기자
  • 승인 2014.05.13 18:04:00
  • 댓글 0
[SR타임스 조영란 기자] 롯데건설은 바이오매스 및 유기성폐자원의 평균 70~80%에 달하는 수분을 최대 10%까지 줄여 안정적으로 건조할 수 있는 ‘다단 폐기물 건조장치’와 ‘회전식 다단 폐기물 건조장치’를 개발해 국내 특허를 취득했다고 13일 밝혔다.
 
바이오매스는 에너지원으로 이용되는 식물, 미생물 등의 생물체로 이번 특허는 현장 실무자가 기존 건조장치의 문제와 효율성에 중점을 두고 협력업체인 (주)신명종합기술과 공동으로 개발됐다.
 
기존 건조장치는 건조가 진행되는 이송 경로가 짧아 높은 열풍으로 폐기물을 건조하여 화재의 위험성이 있고 폐기물의 건조 효율도 낮았다.
 
반면, 이번에 개발된 건조장치는 건조로 내에 다단으로 구성된 건조실을 설치하여 설치면적은 최소화하면서 열풍과 접촉하는 이송 경로를 길게 하여 건조 효율은 높이고 발생할 수 있는 화재의 위험성은 줄였다.
 
또한 바이오매스의 점성에 따라 다단 폐기물 건조장치와 회전식 다단 폐기물 건조장치 두 가지로 구분 개발해 장치의 실용성과 효율성을 좀 더 높였다.
 
한편, 롯데건설 관계자는 “이번에 개발된 바이오매스 건조장치는 국가 신재생에너지 보급률 목표에 맞는 국내형 선진기술로서 적극 활용도가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뿐만 아니라 “앞으로도 신재생에너지의 사용을 통해 온실가스를 줄이는데 기여해 탄소배출권 시장에 선도적으로 대응하는 친환경 기업이 되도록 계속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조영란 기자  yrcho@srtimes.kr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영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