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1.12.1 (수)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금융
[2021 국감] 지난해 보험사기 8,986억원…“대책 마련 필요한 시점”
  • 전근홍 기자
  • 승인 2021.10.21 13:00:19
  • 댓글 0
ⓒKBS뉴스화면 캡쳐

[SRT(에스알 타임스) 전근홍 기자] 보험사기 적발금액이 지난해 8,986억원에 달할 정도로 증가 추세에 있는 만큼 실효성 있는 대책을 마련이 필요하다는 지적이 나온다.

21일 국회 정무위원회·예산결산특별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김한정 의원이 받은 금융감독원 자료에 따르면 2020년 보험사기 적발금액은 총 8,986억원이며, 생명보험 관련 771억원, 손해보험 관련 8,215억원으로 확인됐다.

또 지난해 실시한 금융감독원과 국민건강보험공단의 보험사기 의심병원에 대한 공동조사 결과 총 25개 병원, 233억원의 보험사기 행각이 드러났다.

서울대와 보험연구원의 공동연구 결과 보험회사에 청구된 보험사기 금액은 연간 6조1,512억원으로 지급보험금(143조원) 대비 4.3% 수준이며, 보험사기로 인해 국민건강보험에 과다 청구되는 금액은 최대 1조2,000억원으로 요양급여(77조9,000억원) 대비 1.5% 수준으로 추정됐다.

전근홍 기자  jgh2174@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근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