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5.19 (목)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노동 산업
[SR노동] 가스공사 비정규직 노동자 정규직 전환 추석 전 합의점 찾을까
  • 이두열 기자
  • 승인 2021.09.08 17:20:23
  • 댓글 0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한국가스공사 비정규지부가 정규직 전환을 요구하며 지난 8월 30일 청와대 행진을 시작했다.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노조, 합의안 전향적 제시 안하면 투쟁…사측 "내부적으로 협의 중"

[SRT(에스알 타임스) 이두열 기자] 한국가스공사 비정규직 노동자의 정규직 전환 작업이 '지지부진'하다. 비정규직 노조와 가스공사가 지난 2017년 11월부터 이어온 해당문제에 대해 합의점을 못찾고 있기 때문이다. 

가스공사 협력업체 소속 비정규직 위탁소방대원의 인력충원·교대근무 개편, 임금 상향, 정규직 전환 등의 요구도 거의 제자리걸음이다. 이들은 지난달 17일 원청인 가스공사와의 직접 교섭으로 요구사항이 일부 해결되는 듯 했다. 하지만 지난달 30일 열린 17차 노사전문가협의체 회의에서 정규직 전환 합의안이 불발돼 다시 원점으로 돌아갔다.

8일 업계에 따르면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소속 가스공사 비정규지부는 지난달 30일부터 이달 4일까지 정규직 전환을 요구하며 대구에서 청와대까지 자전거를 타고 가스 배관망을 따라 행진했다.

가스공사 비정규지부는 총 7개 직종으로 구성돼 있다. 시설, 미화, 특수경비, 전산, 홍보, 소방, 파견(캐드, 비서, 운전기사 등) 직종이다.

지부 관계자는 "행진 이후, 노사 간 협의가 아직까지도 진전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어 이 관계자는 “사측은 17차 노사전 협의체가 열리기 전에 고용 안정과 처우 개선이 보장된 정규직 전환 합의안을 가져오겠다고 했지만, 협의체에는 빈손으로 왔다"며 “협의체 회의 마무리 발언에서 사측이 준비하겠다고 한 합의안을 추석 전까지 전향적으로 제시하지 않을 경우, 다시 투쟁을 준비할 예정”이라고 했다.

지부 측은 마사회와 지역난방공사의 자회사 폐해를 예로 들며 자회사로 정규직 전환이 이뤄지면 열악한 노동조건과 저임금 동결 등 여러 문제가 발생할 수 있는 만큼 고용 안정과 처우가 개선된 합의안을 요구하고 있다.

지부에 따르면 채희봉 가스공사 사장이 지난 2019년 취임한 이후로 가스공사 측은 지부의 정규직 전환 요구를 두고 정규직 전환 정책 취지에는 적극 공감하지만, 가이드라인에 근거한 정규직 전환만을 추진하겠다는 입장을 고수해 왔다.

가스공사는 7개 직종 비정규직 근로자 1,200여명 중 정규직 전환 대상은 소방 직종 등 생명·안전 분야 120여명을 대상으로만 직접 고용하고 나머지 직종은 자회사를 통해 고용하겠다는 입장이다.

가스공사 관계자는 “노조 측의 요구사항에 대한 합의안을 추석 전인 다음주 중 전달할 수 있을 지에 대해선 내부적으로 협의 중”이라며 “파견·소방 직종은 직접 고용, 나머지 직종은 자회사 방식으로 정규직 전환을 추진하고 있는 상황일 뿐, 이외의 내용은 현재로썬 말해줄 수 없다"고 잘라말했다.

이어 이 관계자는 “비정규직 근로자들이 1년에 한 번씩 자사와 계약하고 있어 이들의 고용 안정성이 떨어지고 있다"면서 “이들은 가이드라인을 통해 직접 고용 또는 자회사 방식으로 정규직 전환될 것”이라고 했다.

이두열 기자  headfever2210@gmail.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두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SR산업] 가스공사 상반기 순이익 4625억…전년비 11배 icon[SR노동] 가스공사 위탁 소방대원, 가스공사와 고용개선 머리 맞댄다 icon[SR노동] 위탁소방대원 파업에 가스공사 한발 물러서나 icon[SR노동] 가스공사, 비정규직 소방대원 파업…불법 외주화 의혹 제기 icon[SR공정운영] '월성원전 의혹' 백운규·채희봉·정재훈 불구속 기소 icon[SR산업] 가스공사, 국민 아이디어로 일자리 창출 나서…320만원 포상 icon[SR산업] 가스공사, 독일 지멘스에너지와 그린수소 개발 협력 icon[SR사회공헌] 지역난방공사, ‘은총이’ 돕는 마라톤으로 희망메시지 전파한다 icon[SR산업] 가스공사, 글로벌녹색성장기구와 그린수소 사업 협력한다 icon[SR산업] 가스공사 프로농구단 '페가수스' 창단 icon[SR산업] 가스공사-EMP벨스타 등 5개사, 인천신항에 냉장·냉동 물류창고 짓는다 icon[SR산업] 가스공사, 수소·신사업 육성…2030년 영업이익 3조원 달성 선언 icon[SR산업] 가스공사, 빅데이터·인공지능 스타트업 경진대회 개최 icon[SR유통] 유통업계 대목 앞뒀는데…민주노총 총파업 강행 icon수정중 [SR산업] 가스공사 비정규 노조-정의당, 국회서 단식농성 해결 촉구…원청과 합의점 찾을까 icon수정중 [SR노동] 가스공사 비정규직 노조, 청와대서 정규직화 촉구…정의당 포함 499명 참여 icon[SR한컷] "43세 젊은 가스공사 비정규직 노동자, 새벽에 심장마비" icon수정중 [SR노동] 가스공사 비정규 지부 “일자리 지키기 위해 20일째 단식” icon[속보] 가스공사 비정규직 노동자 1,400명 정규직 전환 노사 합의 icon[SR노동] 가스공사 비정규직 1,500명 정규직화 잠정 연기에 반발…정규직 2노조 “불공정해”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