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12.4 (일)
사회적 책임 이끄는 종합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SR산업] 한수원 직원 “탈원전 반대하니 불법사찰 당해”…인권위에 진정서 제출
  • 이두열 기자
  • 승인 2021.08.03 11:16:17
  • 댓글 0
▲한국수력원자력 새울원자력본부 전경. ⓒ한국수력원자력

[SRT(에스알 타임스) 이두열 기자] 월성 1호기 조기 폐쇄 의혹을 제기한 한국수력원자력 직원이 탈원전 반대 활동을 했다는 이유로 한수원과 산업통산자원부로부터 불법 사찰을 당했다며 국가인권위원회에 진정서를 접수했다.

3일 업계에 따르면 강창호 한수원 새울원자력본부 새울제1발전소 노조 지부위원장은 지난달 30일 백운규 전 산자부 장관과 정재훈 한수원 사장을 상대로 진정서를 냈다.

진정서에서 강 위원장은 “월성 1호기 조기 폐쇄 의혹을 제보한 이후 한수원과 산업부가 불법사찰을 벌였다”며 “헌법상 사생활의 비밀과 자유, 통신의 비밀을 침해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와 관련 한수원 관계자는 “불법사찰을 한 적은 없다”며 "노조 차원의 문제제기가 아닌 개인 입장"이라고 말했다.

앞서 강 위원장은 ‘월성 1호기 조기 폐쇄’ 관련해 백운규 전 산자부 장관과 정재훈 한수원 사장 등 11명을 2019년 12월 검찰에 고발했다.

이들에 대한 첫 재판은 오는 28일 대전지방법원에서 열린다. 앞서 서기관 김씨 등 산자부 공무원 3명도 월성 1호기 관련 문건 파일 530건을 감사를 앞두고 지운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이두열 기자  headfever2210@gmail.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두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SR산업] 한수원 협력사 나다, 터키서 원전 진동감시시스템 수주 icon[SR산업] 한수원, 여름 전력수급 대비 한울본부 특별점검 icon[SR산업] 한수원, 여름 전력수급 대비 특별점검 시행 icon[SR산업] 한수원, 동반성장 협력 우수기업 포상·간담회 가져 icon[SR사회공헌] 한수원, ‘긴급복지차량 지원사업 네이밍 공모전’ 개최 icon[SR산업] 한수원, 신한울1호기 연료 장전 시작…내년 3월 상업운전 icon[SR산업] 한수원, 국제핵융합실험로 기자재 입찰사업 수주 icon[SR산업] 한국수력원자력, 슬로베니아 원전 사업 잇단 수주 icon[SR산업] 한국수력원자력, 해외사업 공동수주 중소기업 간담회 가져 icon[SR산업] 한수원, 루마니아 원전 대형 기자재 공급 사업 수주 icon[SR산업] 한수원, ‘2021 소셜아이어워드’서 소셜미디어 콘텐츠 2년 연속 대상 icon[SR산업] 한수원-포스코, 국내 최초 제철소 부생수소 활용 사업 협력 icon[SR산업] 한수원, 원전시설 운영변경 신청…시민단체 “핵발전소 안전에 지대한 영향 끼칠 것” icon[SR산업] 한수원, 여성협회와 ‘여성기업 활력제고 위한 간담회’ 열어 icon[SR산업] 한수원, 원전 해체 상용화 기술 4개 연말까지 추가 확보 나선다 icon[SR산업] 한수원,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과 손잡고 국내 중소기업 해외진출 활성화 나서 icon[SR산업] 한수원, 전국 품질분임조경진대회서 14년 연속 대통령상 수상 icon[SR산업] 한수원, 영덕시장 화재피해 복구 성금 1억원 기탁 icon[SR산업] 한수원 한빛 2호기 터빈 정지돼…방사성 물질 유출은 없어 icon[SR산업] COP26서 탈석탄 선언한 정부…탈원전, '사면초가' 부를까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