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3.2.9 (목)
사회적 책임 이끄는 종합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유통
[SR유통] 롯데제과, ‘민초단’ 요청에 ‘롯샌 민트초코’ 선봬
  • 박은영 기자
  • 승인 2021.06.28 11:48:50
  • 댓글 0
▲ 롯데제과가 출시한 '롯샌 민트초코' 제품 이미지. ⓒ롯데제과

- ‘민트초코’ 열풍에 ‘민초단’ 소비자들 적극 출시 요청

- 2013년 ‘롯데샌드 락’ 이후 민트맛 강화해 8년 만에 재출시

[SRT(에스알 타임스) 박은영 기자] 롯데제과가 ‘민초단’ 소비자들의 지속적인 요청에 호응해 ‘롯샌 민트초코’를 여름 시즌 한정판으로 선보였다고 28일 밝혔다.

‘민초단’은 ‘민트초코맛’을 좋아하는 소비자들을 일컫는 신조어다. 최근 ‘민트초코맛’은 아이스크림, 파이를 비롯 치킨, 탕수육까지 다양한 음식과 만나 ‘민초’ 열풍을 불러일으켰다.

롯데제과는 2013년 ‘롯데샌드 락’이라는 ‘민트초코맛’ 비스킷을 처음 선보인 바 있으나, 당시에는 큰 호응을 얻지 못했다. 최근 ‘민트초코맛’의 유행이 다시 돌아오며 ‘민초단’ 소비자들의 재출시 요구가 이어졌고, 롯데제과는 8년 만에 ‘롯샌 민트초코’를 출시했다.

‘롯샌 민트초코’는 예전 ‘롯데샌드 락’과 비교해 민트 함량을 4.6배 증량했으며, 민트크림 도포량을 10% 올리는 등 ‘민초단’을 위해 민트맛을 대폭 강화했다. 또한 비스킷 과자 부분에 준초콜릿 성분을 1.8% 포함, 한층 더 진한 초콜릿 풍미를 느낄 수 있도록 개선했다.

한편 ‘롯샌’은 1977년 처음 선보인 롯데제과의 대표 비스킷 브랜드로, 매년 200억원 이상의 매출을 올리고 있는 인기 제품이다.

당초 ‘롯데샌드’란 이름에서 2019년 단어를 축약해 쓰는 트렌드를 반영, 실제 10대들 사이에서도 ‘롯샌’이란 이름으로 불린다는 점에 착안해 ‘롯샌’이란 이름으로 변경했다. 현재는 오리지널 제품인 ‘파인애플’과 화이크림깜뜨’, 신제품 ‘민트초코’까지 총 3종을 운영하고 있다.

박은영 기자  horang00313@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