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7.4 (월)
사회적 책임 이끄는 종합인터넷신문
HOME 공정운영 산업
[SR산업] 한국수력원자력, 체코 신규원전사업 수주활동 '온힘'
  • 이정우 기자
  • 승인 2021.06.20 16:03:38
  • 댓글 0
▲정재훈 한국수력원자력 사장(왼쪽 세번째)이 17일(현지시간) 체코 프라하 힐튼호텔에서 신규원전 건설 예정지역 사회복지시설 및 학교 등에 지원할 5,000만원 상당의 물품을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오른쪽부터 요나쉬(Jonas) 두코바니지역협의회 의장, 파찰(Pacal) 트레비치시 시장, 바르토바(Bartova) 사회복지센터장. ⓒ한국수력원자력

-한수원-체코 현지기업 협력 양해각서 체결

-물품지원 및 아이스하키 후원 협약도 맺어

[SRT(에스알 타임스) 이정우 기자] 한국수력원자력(이하 한수원)이 체코 현지에서 신규원전 수주를 위한 총력전에 나섰다. 신규원전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체코가 이르면 6월 중 안보평가 질의서를 발급할 것으로 보이고 있어서다. 

한수원은 정재훈 사장이 17~18일(현지시간) 체코 프라하를 찾아 신규원전 사업에 대한 한수원의 확고한 참여 의지를 체코 정부에 표명하고 주요 인사 면담 등의 활동을 펼쳤다고 20일 밝혔다.

체코는 지난 1월과 4월 중국과 러시아를 체코 신규원전사업 잠재 공급국에서 완전히 배제하기로 결정했다. 이르면 이달 내 한·미·불 3국을 대상으로 입찰자격심사에 해당하는 안보평가 질의서를 발급할 예정이다. 안보평가에는 공급자의 입찰참여 조직구조(주공급사, 주하도급사 및 컨소시엄 구성과 그 지분구조), 사이버 안보요건, 원자력 안전 측면의 제어계통 요건, 전체 공급망 품질관리 및 기술이전 등에 대한 요건 충족 여부 등이 포함될 전망이다. 

정 사장은 체코 방문 이틀간 체코 의회에서 원자력상임위원회 소속 의원 및 야당 대표와 면담을 갖고, 한국의 뛰어난 원전 건설 능력과 안전성을 알리며 한수원의 사업수행 역량을 피력했다. 또, 17일 원전건설 예정지역 지자체 연합인 두코바니지역협의회 의장 및 지자체 시장 등을 만나 신규원전 건설 지역 사회복지시설 및 학교 등에 지원할 세탁기와 교육용품 등 5,000만원 상당의 물품을 전달했다. 아울러 2018년부터 시행중인 체코 현지 아이스하키팀 후원에 대한 연장 협약을 맺었다. 

그는 18일에는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과 정부 대표단의 안드레이 바비시 체코 총리 예방 및 카렐 하블리첵 체코 부총리 겸 산업부 장관과의 면담에도 참석해 한국형 원전의 우수한 기술력을 설명했다. 

같은 날 한수원은 현지화 확대를 위해 체코전력산업계연합(CPIA) 및 원전 주요기자재 제작·설계사인 시그마(Sigma)사와 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체코 정부는 사업자 선정의 중요 요소로 체코 기업과의 협력 등 현지화를 고려하고 있다고 한다.

정 사장은 “체코 원전 산업계와의 전략적 파트너십을 구축하고, 원전 건설 예정지역과의 우호적 관계를 보다 돈독히 다졌다"며 "한국형 원전의 안전성과 우수한 건설 능력을 기반으로 체코 신규원전사업을 반드시 수주하겠다”고 말했다.

체코는 올해 말까지 잠재 공급국의 안보평가를 시행하고 입찰 참여 공급국을 결정할 예정이다. 2023년까지 입찰서 평가 및 우선협상 대상자를 선정해 2029년 건설을 시작한다는 계획이다.

이정우 기자  jwlee10000@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