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5.17 (화)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건설·부동산
[SR건설부동산] 건설사, 비주거상품 브랜드 론칭 잇달아
  • 이정우 기자
  • 승인 2021.06.11 15:20:13
  • 댓글 0
▲반도건설의 신개념 쇼핑문화공간 파피에르 고덕. ⓒ반도건설

[SRT(에스알 타임스) 이정우 기자] 건설사가 새 브랜드를 잇달아 선보이고 있다. 업계에서는 건설사의 기존 브랜드 이미지가 보편화되자 새롭고 차별화된 이미지를 부여한 새 브랜드를 선보여 상품 경쟁력 강화에 나서는 것으로 분석했다.

11일 부동산 업계에 따르면 반도건설은 5월 브랜드 상업시설 ‘파피에르'(PAPIER)를 론칭했다. '파피에르'는 프랑스어로 종이를 뜻하며 종이에 그려진 예술작품처럼 화려함과 예술적 감성이 공존하는 새로운 공간으로 조성된다. 게다가 세계적인 팝 아티스트 ‘크랙&칼’과 협업해 강렬한 색채와 디자인을 선보일 계획이다.  첫 적용 단지는 오는 7월 분양 예정인 경기 평택 고덕국제신도시에 ‘고덕 파피에르’다.

같은 달 롯데건설은 지식산업센터 브랜드 ‘놀라움(KNOWLAUM)’을 선보였다. ‘놀라움’은 지식을 뜻하는 ‘knowledge’와 공간의 의미를 가진 접미사 ‘-um’의 합성어다. 지식이 모이고, 영감을 나누며, 놀라운 창의가 발현되는 공간의 의미를 브랜드에 담았다. 새 브랜드는 서울시 강서구 마곡동 9번지에 7월 공급하는 ‘놀라움 마곡’에 처음으로 적용된다. 단지는 지하 5층~지상 12층, 연면적 3만여㎡ 규모, 지식산업센터 281실과 지원시설 22실로 구성된다.

앞서 대방건설은 지난 3월 신규 주택 브랜드인 ‘디에트르’를 선보인 데 이어 오피스 브랜드 ‘디아뜰리에(Dàtelier)’ 상표권을 출원했다.

새 브랜드가 적용되는 첫 사업지는 수요자들의 관심도가 높다. 건설사가 시장에 처음으로 내놓는 상품인 만큼 입지, 설계, 서비스 등 상품성에 심혈을 기울여서다. 금강주택의 ‘더 시글로’ 첫 적용 단지인 ‘검단역 금강펜테리움 더 시글로’는 1순위 청약에서 검단신도시 역대 최고 청약경쟁률을 기록했다. 평균 57.2대 1의 경쟁률로 전 타입 청약 마감했다.

권강수 창업부동산 대표는 “시장에서 브랜드 인지도와 충성도의 중요성이 커지면서 건설사들이 브랜드 론칭 및 리뉴얼을 통해 브랜드 이미지 강화에 나서는 상황”이라며 “최근에는 건설사들이 사업 다각화를 꾀하면서 상업시설 등 수익형 부동산에 새 브랜드를 론칭하며 차별화에 나서고 있다”고 말했다.

이정우 기자  jwlee10000@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