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1.4.17 (토)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사회공헌 산업
[SR사회공헌] 효성첨단소재, 광주비엔날레에 '스완카페트' 후원
  • 박은영 기자
  • 승인 2021.04.06 14:22:40
  • 댓글 0
▲ 제13회 광주 비엔날레에 참여한 작가 애드 미놀리티의 작품에 효성 스완카페트가 사용됐다. ⓒ효성그룹

- 효성첨단소재 인테리어 PU 제작, 1,034㎡ 규모 '스완롤카페트' 제공

[SRT(에스알 타임스) 박은영 기자] 효성그룹 계열사 효성첨단소재는 지난 1일 개막해 내달 9일까지 열리는 제13회 광주비엔날레에 전시관용 카페트를 후원했다고 6일 밝혔다.

효성첨단소재는 지난 2018년 제12회 광주비엔날레에 이어 제13회 광주비엔날레에 카페트를 후원했다. 효성이 후원한 제품은 비엔날레 전시관과 국립광주박물관 등 국내외 작가들의 현대미술 작품 전시에 설치됐다.

효성첨단소재는 내구성이 뛰어난 나일론을 특수 가공한 뒤 고밀도로 생산한 롤 카페트 1,034㎡(약 313평 규모)를 제공했으며, 카페트는 비디오 상영으로 소음을 최소화해야 하는 전시공간과 작품 특성상 바닥재가 필요한 곳 등 관객을 위한 공간에 배치됐다.

이번에 효성이 후원한 제품은 효성첨단소재 인테리어 PU가 생산한 '스완카페트'로 국내 시장 점유율 1위를 차지하고 있다. 주로 호텔, 웨딩홀, 오피스 빌딩 등 상업시설에 쓰이는 상업용 카페트와 자동차용 카페트로 사용되고 있다.

광주비엔날레 담당자는 “효성첨단소재가 후원한 카페트로 보다 격조 높은 전시를 완성할 수 있었다”며 “광주비엔날레에 오시는 관람객들께서 작품에 몰입할 수 있는 쾌적한 전시 관람 환경을 조성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고 말했다.

한편, 효성첨단소재 관계자는 “최근 생산하는 카페트는 흡음 기능과 경량화가 요구되는 자동차 카페트 시장에서 최고 품질의 제품으로 인정받아 다양한 차종에 공급되고 있다”며 “사탕수수를 원재료로 한 바이오 카페트 및 자원재활용을 위한 리사이클 카페트를 개발해 전기차 및 수소차에 납품하는 등 친환경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고 말했다.

박은영 기자  horang00313@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