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3.2.9 (목)
사회적 책임 이끄는 종합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유통
[SR유통] 피비파트너즈, 비전 선포식 개최…“사회적 합의 완수하고 새롭게 도약”
  • 전수진 기자
  • 승인 2021.04.01 23:16:22
  • 댓글 0
▲왼쪽부터 문현군 한국노총 부위원장, 이중희 파리바게뜨 가맹점주협의회장, 황재복 대표, 전진욱 노조위원장, 안진걸 민생경제연구소장 ⓒSPC그룹

- 연봉·복리후생 파리바게뜨와 동일 수준 향상 등 사회적 합의 충실 이행

[SR(에스알)타임스 전수진 기자] SPC그룹은 파리바게뜨 제빵기사들을 직접 고용해 설립한 자회사 ‘피비파트너즈’가 출범 3년째를 맞아 ‘사회적 합의’ 이행 완료와 새로운 비전을 알리는 선포식을 가졌다고 1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황재복 대표이사, 전진욱 노조위원장, 이중희 파리바게뜨 가맹점주협의회장, 문현군 한국노총 부위원장, 안진걸 민생경제연구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SPC미래창조원에서 진행됐다.


우선 피비파트너즈는 출범 당시 체결한 사회적 합의 이행 완료에 대해 설명했다. 사회적 합의는 임금과 복지수준 향상 등 노사간 상생협력 및 좋은 일자리 창출을 위한 내용으로 2018년 1월 회사와 노조, 가맹점주, 시민단체, 더불어민주당 을지로위원회, 정의당 비상구 등이 함께 참여해 체결된 바 있다.

피비파트너즈는 지난 3년간 임금을 총 39.2% 인상하는 등 연봉과 복리후생을 파리바게뜨와 동일 수준으로 향상시켰다. 매년 노사 간담회를 개최해 소통을 강화하는 등 사회적 합의 조항을 충실히 이행한 것으로 나타났다.

휴무일도 협력사 소속 당시에 비해 30% 이상 늘렸다. 민주사회를위한변호사모임 출신의 김종보 변호사를 사외이사로 선임하는 등 안정적인 고용 환경과 선진노사문화를 만들기 위한 노력도 기울여왔다.

피비파트너즈는 사회적 합의 완료를 디딤돌 삼아 ‘포스트 피비파트너즈’ 비전을 선포하고 ▲품질 경쟁력 우위를 확보하고 ▲안전한 일터와 최적의 근무 환경을 조성하며 ▲모두가 함께하는 소통의 기업 문화를 만들기로 다짐했다.

황재복 사장은 “노사가 함께 협력 노력한 것은 물론 많은 분들의 도움으로 사회적 합의를 충실히 이행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회사와 직원이 함께 성장하며 새로운 비전을 향해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전수진 기자  jinsuchun99@gmail.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수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