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5.18 (수)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유통
[SR유통] 전자랜드, '결식우려아동 주거환경개선 프로젝트' 동참
  • 이호영 기자
  • 승인 2021.03.25 17:38:43
  • 댓글 0
ⓒ전자랜드

[SR(에스알)타임스 이호영 기자] 전자랜드(대표 홍봉철)는 결식우려아동들을 위한 '행복얼라이언스 주거환경개선 프로젝트'에 동참한다고 25일 밝혔다. 

전자랜드는 주거환경개선 프로젝트를 통해 이천·용인·광주 지역 결식우려아동 중 주거환경개선이 필요한 5명 아동에게 대형 주방가전과 가전 세척 서비스를 지원한다.

이번 프로젝트에는 전자랜드·SK하이닉스·SK매직·SKC·한미글로벌·일룸·이브자리·티앤씨재단 8개 멤버사가 참여해 시공비용부터 가전과 가구, 창문 단열필름과 이불 세트 등을 제공할 예정이다. 전자랜드는 다양한 멤버사와의 연계를 통해 도움이 필요한 아동에게 단계별 지원 체계를 구축하는데 힘을 보탠다는 계획이다.

행복얼라이언스는 결식우려아동 문제 해결에 공감한 기업·정부·시민이 협력하는 사회공헌 네트워크다.

전자랜드 관계자는 "복지 사각지대에 있는 아이들에게 깨끗한 주거환경을 제공해 밝게 성장할 수 있도록 돕고자 이번 프로젝트에 동참하게 됐다"며 "올해도 전자랜드는 고객에게 받은 사랑을 도움이 필요한 곳에 나누고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전자랜드는 지난 18일 각 지사 직원이 직접 봉사에 나서는 지역 밀착형 사회공헌 프로젝트 '전자랜드 코끼리 봉사단'을 창단했다. 코끼리 봉사단은 각 지사별로 지역 상황에 맞는 플랜을 수립해 매월 1회 씩 정기적으로 봉사활동을 진행한다.

이호영 기자  eesoar@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호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