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8.14 (일)
사회적 책임 이끄는 종합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유통
[SR유통] 오리온, '참붕어빵' 출시 10년...한중 소비자 사로잡았다
  • 이호영 기자
  • 승인 2021.03.25 14:44:29
  • 댓글 0
ⓒ오리온

[SR(에스알)타임스 이호영 기자] 오리온(대표 이경재)은 올해 출시 10주년 '참붕어빵'이 한국과 중국 소비자를 사로잡으며 글로벌 누적 매출액 2000억원을 넘어섰다고 25일 밝혔다. 누적 판매량으로 약 4억 5000만개에 달한다. 지난 10년 간 1초에 약 1.5개씩 팔린셈이다.

오리온 참붕어빵은 겨울철 대표 간식 붕어빵을 사시사철 즐기는 양산 과자로 탄생시킨 제품이다. 2011년 출시 당시 여름을 앞두고 5월에 내놓는 역발상 아이디어로 많은 화제를 불러 모으며 진열과 동시에 전량 판매되는 품귀 현상을 빚기도 했다. 이후 매년 4000만개 이상씩 팔리며 오리온 대표 케이크로 소비자들로부터 큰 인기다.

참붕어빵은 중국인에게도 많은 사랑을 받아왔다. 이는 중국어로 물고기를 뜻하는 '위(魚)'와 풍요를 의미하는 '위(余)' 발음이 동일해 물고기가 재물을 상징한다고 알려져 있기 때문이다. 이같은 이유 등에서 참붕어빵은 중국 관광객 가족과 지인을 위한 귀국 선물로 인기가 높은 한편 징둥닷컴 등 중국 온라인 쇼핑몰 내 한국 제품 직구 카테고리에서도 늘 판매 순위 상위권을 차지해왔다. 

이에 따라 중국에서도 성장 가능성이 높다고 판단, 2019년 말부터는 '샤오위누어누어(小鱼糯糯)'라는 이름으로 현지 생산을 시작했다. 출시 이후 현재까지 14개월 동안 150억원이 넘게 팔렸다.

참붕어빵은 부드러운 케이크 속 찰떡과 달콤한 단팥 초콜릿 맛 조화가 매력적인 제품이다. 수분을 유지하며 천천히 구워내는 제조 방식을 통해 언제 먹어도 촉촉하고 쫀득쫀득한 맛을 즐길 수 있어 남녀노소 모두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오리온 관계자는 "참붕어빵이 한국을 넘어 중국에서도 큰 호응을 얻으며 글로벌 인기 케이크로 자리매김해가고 있다"며 "트렌드와 변화하는 소비자 취향을 고려한 새로운 맛을 지속적으로 개발해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호영 기자  eesoar@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호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