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8.14 (일)
사회적 책임 이끄는 종합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IT·통신
[SR경제&라이프] LGU+, 홈트족 위한 ‘스마트홈트’ 가입자 1년새 7배↑
  • 전수진 기자
  • 승인 2021.03.24 09:39:44
  • 댓글 0
▲사진은 LG유플러스 모델들이 스마트홈트로 운동을 하고 있는 모습. ⓒLG유플러스

- 모바일 보다 큰 화면 ‘TV 서비스’ 주효…출시 후 일 평균 이용자 2.3배

[SR(에스알)타임스 전수진 기자] LG유플러스는 ‘카카오 VX’와 공동으로 제공하는 홈트레이닝 전문 서비스 ‘스마트홈트’의 누적 가입자수가 1년새 7.4배 증가했다고 24일 밝혔다. 같은 기간 누적 이용자 수도 5배 넘게 늘었다.

스마트홈트는 모바일 및 IPTV로 유명 강사가 알려주는 40여 개의 홈트레이닝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서비스다. 맨손 근력운동과 스트레칭은 물론, 필라테스, 요가, 골프, 복싱, 댄스, 성장체조, 다이어트 등 다양한 영역의 콘텐츠를 제공한다.

스마트홈트의 이용률은 비대면이 일상화된 지난해 초부터 대폭 증가하기 시작했다. 누적 가입자가 매월 25%씩 늘어났다. 지난해 실제 이용자 수 증가율도 월평균 31%를 기록했다. 지난해 9월 TV 서비스 출시 이후 스마트홈트의 하루 평균 이용자는 2.3배 늘었다. 

LG유플러스 관계자는 “지난해 스마트홈트 TV 서비스 출시도 가입자 상승을 견인했다”며 “스마트폰 앱 대비 큰 화면을 통해 강사의 동작을 쉽게 따라할 수 있고 별도 조작 없이 TV만 켜면 바로 사용할 수 있는 점이 주효하게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지난 2월 선보인 ‘골프 트레이닝 프로그램’도 한달간 고객들의 운동시간이 9,000분을 돌파했다. KLPGA, KPGA에 소속된 선수 트레이너로 유명한 함상규, 김성환 코치가 현역 골프 선수들이 훈련할 때 사용하는 운동 동작을 안내한다.

손민선 LG유플러스 XaaS사업담당 상무는 “30·40대 여성 고객들의 관심으로 시작했던 스마트홈트가 TV 서비스 출시 및 언택트 상황과 맞물려 가입자가 크게 늘고 있다”며 “앞으로도 연령과 성별에 따라 재미있게 운동할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스마트홈트는 이용중인 통신사 관계없이 구글 플레이스토어, 원스토어 등 앱마켓에서 내려 받아 무료로 이용 가능하다. 

 

전수진 기자  jinsuchun99@gmail.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수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