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1.4.20 (화)
사회적 책임 이끄는 인터넷신문
HOME 사회공헌 산업
[SR사회공헌] 효성, 잠실창작스튜디오에 후원금 1억원 전달
  • 박은영 기자
  • 승인 2021.03.23 14:06:53
  • 댓글 0
▲김종휘 잠실창작스튜디오 대표이사와 한승민 작가, 이정원 효성커뮤니케이션실 전무(좌측부터)의 기념촬영 모습. ⓒ효성그룹

-장애 예술가 창작 지원…‘배리어 프리’ 사회 만들기

[SR(에스알)타임스 박은영 기자] 효성은 지난 22일 서울문화재단 잠실창작스튜디오 입주 예술가들을 위해 후원금 1억원을 전달했다고 23일 밝혔다.

효성의 후원금은 매년 공모를 통해 선발된 장애예술가 12명의 작품 재료 구입과 전시 비용, 아카이브 제작 등에 사용되며 이는 장애예술가 및 장애어린이 재활 지원 등 배리어프리 사회 만들기를 목표한 사회공헌의 일환으로 쓰이고 있다.

이번 후원금이 전달된 잠실창작스튜디오는 지난 2018년부터 효성이 후원하고 있는 국내 유일 시각예술 분야 장애예술인 창작 공간이다.

올해는 후원 4년 차를 맞아 시민들과 효성 임직원들이 뽑는 ‘효성과 함께하는 올해의 작가상’ 선정도 진행됐다.

‘올해의 작가상’에는 한승민 작가가 선정되었다. 서양화 작가인 그는 직접 경험하는 일상의 경험을 이미지로 번역하는 작업을 진행 중이며, 국내외 다양한 미술 대전과 아트 페어에 참여하고 있다.

잠실창작스튜디오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문화예술 활동이 많이 위축되어 예술계 및 작가분들이 걱정이 많았다”라며 “효성과의 인연으로 입주 작가 분들이 안정적인 작품 활동을 할 수 있어 기쁘다”고 전했다.

한편, 효성은 오는 30일 장애인의 재활과 자립을 지원하는 푸르메재단에 ‘장애어린이 의료재활·가족 지원사업’ 지원금 1억 1,500만원을 전달할 계획이다.

 

박은영 기자  horang00313@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