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12.9 (금)
사회적 책임 이끄는 종합인터넷신문
HOME 경제/라이프 유통
[SR유통] 전자랜드, 안마의자 판매량 44% 증가
  • 임재인 기자
  • 승인 2021.03.16 09:21:13
  • 댓글 0
ⓒ전자랜드

- ‘홈 셀프 케어’ 트렌드에 발맞춰 

[SR(에스알)타임스 임재인 기자] 전자랜드(대표 홍봉철)는 지난 1년간 안마의자와 홈 트레이닝 관련 가전 판매량이 증가했다고 16일 밝혔다.

전자랜드가 2020년 3월부터 2021년 2월까지 가전 판매량을 분석한 결과, 전년 동기대비 안마의자는 44%, 대표 홈 트레이닝 가전 3종(런닝머신·워킹패드·전동바이크)의 판매량은 175% 성장했다.

최근 소비자들이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해 마사지 샵 등 대면 접촉이 이루어지는 서비스를 멀리하게 되면서 홈 마사지와 안마의자의 인기가 한층 높아졌다. 안마의자의 경우 명절시즌에 판매량이 두드러지는 효도 가전의 대표 품목이지만, 작년에는 명절 시즌을 제외한 기간에도 매월 전년도 판매량을 상회했다. 특히 2020년 12월에는 전년 대비 227%나 판매량이 증가하며 1년 중 가장 많은 판매량을 기록했다.

또한, 전자랜드에 따르면 집합 제한으로 헬스장 방문이 어려워지며 집에서 운동을 할 수 있도록 돕는 홈 트레이닝 가전의 수요도 증가했다. 특히 워킹패드는 보관과 이동이 쉽고 집에서 산책을 하는 기분을 느낄 수 있다는 장점으로 소비자들의 이목을 끌었다.

전자랜드 관계자는 “언택트 트렌드로 기존에 사람이 제공하던 서비스들을 가전 제품이 대체하는 현상이 가속화 되고 있다”며 “전자랜드는 뉴노멀 트렌드에 따라 변화하는 고객들의 니즈를 충족시키기 위한 제품들을 구비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임재인 기자  limjaein0720@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재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