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8.14 (일)
사회적 책임 이끄는 종합인터넷신문
HOME SR삼라만상
[김대복의 음식 탐험] 식치와 반찬가게 이야기 <7> 봄동과 면역력 증강 국가대표
  • 김대복 박사
  • 승인 2021.03.15 08:00:00
  • 댓글 0

▲ⓒ김수미의 엄마손맛

봄은 배추와도 함께 온다. 겨울에 파종한 봄동은 봄내음이 물씬 풍긴다. 봄동은 혹한의 겨울을 이겨낸 채소다. 봄동은 열악한 환경에 적응하기 위해 땅에 바짝 붙어 자란다. 그 결과 속은 꽉 차지 못하고 잎이 옆으로 퍼져 있다.

이 모습으로 인해 납작 배추나 딱갈 배추로도 불린다. 수분과 아미노산이 풍부하고 조직이 연하다. 일반 배추보다 단맛이 강하고 아삭한 식감이 빼어나다. 입맛을 잃은 사람의 식욕을 살리는 데 제격이다. 일교차가 심한 봄철의 체력이나 컨디션 저하로 인한 식욕부진을 탈출시키는 특급 도우미다.  

용도는 겉절이와 나물, 무침으로 많이 이용된다. 된장국의 재료, 생채나 샐러드, 구이, 전, 튀김으로도 인기다.

영양적으로는 면역력 증강의 국가대표 격 채소다. 비타민A의 전구체로 항산화 효과가 있는 베타카로틴 함유량이 높다. 이 성분은 노화 방지와 암 예방에 유용하다. 인, 칼륨, 칼슘 등의 무기질은 빈혈과 동맥경화 예방에 도움 된다.

한의학에서는 숭채(菘菜)나 백채(白菜)로 표기한다. 폐(肺), 위(胃), 대장(大腸)에 두루 작용하는 봄동은 열을 내리고, 진액을 생성시키며, 가래를 삭여주고, 대소변의 배출을 원활하게 한다.

그 결과 소화기관이 편안해진다. 식이섬유가 풍부하고 칼로리가 낮아서 변비예방과 다이어트 식품으로도 각광받는다. 음식 궁합은 돼지고기와 맞는다. 육류를 곁들이면 봄동에 부족한 지방과 단백질이 보완된다.

 

◀글쓴이 김대복

반찬가게 프랜차이즈 ‘김수미의 엄마 손맛’을 운영하는 식치기업 씨와이비(CYB)의 대표이사다. 한의학 박사로 혜은당클린한의원 원장이다. 수미(粹美)반찬과 식치 반찬가게 창업도 연구하고 있다.

 

 

 

김대복 박사  srtimes0311@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복 박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김대복의 음식 탐험] 식치와 반찬가게 이야기 <6> 영화 미나리와 완전식품 icon[김대복의 음식 탐험] 식치와 반찬가게 이야기 <5> 두뇌활성화와 면역력 강화 생선 고등어 icon[김대복의 음식 탐험] 식치와 반찬가게 이야기 <4> 정월대보름과 호박고지 icon[김대복의 음식 탐험] 식치와 반찬가게 이야기 <3> 팥죽과 노화지연 및 피로회복 icon[김대복의 음식 탐험] 식치와 반찬가게 이야기 <2>고사리는 왜, 언제부터 차례상에 올랐을까 icon[김대복의 음식 탐험] 식치와 반찬가게 이야기 <1> 다이어트 식품 우엉과 식욕억제 icon[김대복의 음식 탐험] 식치와 반찬가게 이야기 <8> 채소의 여왕 시금치 icon[김대복의 음식 탐험] 식치와 반찬가게 이야기 <9> 주꾸미와 입안에 감도는 맛의 환희 icon[김대복의 음식 탐험] 식치와 반찬가게 이야기 <10> 음과 양이 조화된 한국인의 먹거리 김치 icon[김대복의 음식 탐험] 식치와 반찬가게 이야기 <11> 다이어트와 성인병에 좋은 황태 icon[김대복의 음식 탐험] 식치와 반찬가게 이야기 <12> 대파는 생선 육류와 맞는 식품 icon[김대복의 음식 탐험] 식치와 반찬가게 이야기 <13> 봄의 전령사 냉이의 향미와 약효 icon[김대복의 음식 탐험] 식치와 반찬가게 이야기 <14> 봄철 호흡기에 좋은 더덕 icon[김대복의 음식 탐험] 식치와 반찬가게 이야기 <15> 취나물과 중년 여성의 건강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